서린바이오, 삼성물산 일본법인장 출신 정민영 전무 영입
서린바이오, 삼성물산 일본법인장 출신 정민영 전무 영입
  • 구남영
  • 승인 2018.12.06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구남영 기자] ㈜서린바이오사이언스는 삼성물산 일본법인장 출신인 정민영씨를 자사의 전무이사로 영입했다고 6일 밝혔다.
 
서린바이오는 바이오 헬스케어 글로벌 기업으로의 도약이라는 비전 실현을 위해 2017년 서린글로벌센터 시대를 열었으며, 제조 및 R&D 중심의 바이오 헬스케어 신사업 추진과 글로벌 사업 확장 및 책임경영 강화를 위해 삼성그룹에서 신사업 및 글로벌 비즈니스 분야에서 많은 경험을 갖춘 인물을 임원으로 영입했다.
 
정민영 전무이사는 삼성물산 공채로 입사해 삼성물산 상사부문에서 기획을 담당했고, 삼성물산의 독일 및 일본 법인장을 거치며 신사업 기획 및 글로벌 비즈니스에서 많은 성과를 냈으며, 일본 주재 당시 재일한국기업연합회 부회장을 역임하는 등 글로벌 네트워크 기반도 구축한 인물이다.
 
서린바이오 황을문 회장은 "서린글로벌센터 시대의 개막과 함께 제조 및 R&D를 중심으로 회사의 사업플랫폼을 글로벌로 본격적으로 확대하고 이를 통해 신성장 동력의 확보를 가속화 하기 위해 글로벌 비즈니스의 전문성과 책임경영 강화 차원에서 정 전무이사를 영입하게 됐다"고 이번 인사의 배경을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