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2018년 고객만족대상' 시상식 개최
삼성화재, '2018년 고객만족대상' 시상식 개최
  • 김현경
  • 승인 2018.04.04 0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김현경 기자] 삼성화재(사장 최영무)는 지난 3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임직원과 RC(Risk Consultant, 보험설계사) 등 6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 고객만족대상'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4일 밝혔다.

 

올해 24회를 맞은 삼성화재 고객만족대상은 영업실적과 계약효율을 고려해 본상 356명과 특별상 161명 등 총 517명이 선정됐다.

[보도사진] 삼성화재, '2018년 고객만족대상' 시상식 개최.jpg
삼성화재는 지난 3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2018년 고객만족대상을 개최했다. 최영무 사장(오른쪽 세번째)과 주요 수상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화재>

 

최고의 영예인 대상은 3년 연속 윤혜상 RC(45세, 평택지역단 평택비전지점)가 차지했다. 윤 RC는 지난 한해 총 7억6000만원의 보험료를 거둬들이고 유지율 93.7%을 기록하며 고객관리 능력을 인정받았다.

 

메이저 챔피언에는 원면재 RC(49세, 평택지역단 평택지점)와 이점남 RC(55세, 강남지역단 노블레스강남지점), 챌린저 챔피언에는 허광필 RC(45세, 원주지역단 원주중앙지점)가 선정됐다. 평생에 딱 한 번인 루키 챔피언의 영광은 양기영 RC(41세, 대구지역단 칠곡지점)에게 돌아갔다.

 

이번 고객만족대상 본상 수상자들은 삼성화재 전체 RC 중 상위 1%에 해당하는 보험영업의 최고수들이다. 수상자 중 여성은 66.6%, 남성은 33.4%며 평균연령은 49.3세, 평균경력은 12.4년으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