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난 "저탄소 친환경 집단에너지 사업 지속 추진할 것"
한난 "저탄소 친환경 집단에너지 사업 지속 추진할 것"
  • 황초롱 기자
  • 승인 2021.02.03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ㅣ 한국지역난방공사
ㅣ 한국지역난방공사

한국지역난방공사(이하 한난)는 정부의 2050 탄소중립, 한국형 뉴딜 정책에 발맞춰 탄소배출 ZERO,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저탄소 친환경 집단에너지 사업을 지속 추진하겠다고 3일 밝혔다.

한난은 동탄 연료전지 발전시설 운영, 태백 탄광재생 등 도시재생 사업, 한난형 그린뉴딜 그랜드플랜 수립 등과 함께 최근 ‘난방방식 전환 외부사업’과 청주·대구 지역에 친환경 에너지 개선공사 등을 추진 중이다.

6개 공동주택(서울 및 수도권 소재)을 대상으로 추진 중인 ‘난방방식 전환 외부사업’은 공동주택이 난방방식을 중앙난방에서 지역난방으로 전환하면서 감축되는 온실가스(수도권 기준 37%)에 대해 탄소배출권을 인정받는 사업이다.

온실가스 감축으로 인한 지구온난화 방지, 대기질 개선에 일조함은 물론 약 4만3000톤의 탄소배출권을 확보해 공동주택과 약 17억원 상당의 수익을 공유할 것으로 한난은 기대하고 있다.

또 한난은 청주, 대구지역의 집단에너지 시설에 친환경 연료 사용, 고효율 설비를 도입하는 친환경 에너지 개선공사를 추진하고 있으며, 최근 환경영향평가서 주민설명회 등를 실시했다. 

청주 친환경 에너지 개선공사는 연간 기준으로 질소산화물 배출량은 71%, 대기오염물질 배출량(황산화물, 먼지 등)은 74% 감소했으며, 주변 지역에 미치는 영향 분석결과 공사 후 질소산화물은 최대 94%, 먼지는 최대 98% 줄어드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구의 경우 연간 대기오염물질 배출량은 67%, 공사 후 주변 지역에 미치는 영향 분석결과 질소산화물은 최대 91%, 미세먼지는 최대 96% 감소했다.

한난은 저탄소,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지속적인 친환경 집단에너지 사업 발굴과 정부 정책과 발맞춘 신재생에너지 사업 추진 성과를 인정받아 ‘2020 한국에너지 대상’에서 영예로운 대통령 표창을 수상한 바 있으며, 2019년 CDP(탄소정보공개프로젝트) 기후변화 대응·물 경영 우수기업 시상식에서 5년 연속 기후변화 대응 우수기업으로 선정됐다.

한난 관계자는 “한난은 국내 최대의 집단에너지 전문기업으로써 앞으로도 저탄소·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친환경 집단에너지 사업을 중점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트리뷴=황초롱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