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25일 한·아세안 환영만찬...이재용 정의선 등 4대그룹총수 초청
청와대, 25일 한·아세안 환영만찬...이재용 정의선 등 4대그룹총수 초청
  • 구남영 기자
  • 승인 2019.11.16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오는 25일 부산에서 열리는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환영 만찬에 국내 각계 대표 인사 등 300여명을 초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15일 청와대에 따르면 초청 대상에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수석부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 구광모 LG그룹 회장 등 4대 그룹 총수가 포함됐다.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 등 주요 경제단체장을 비롯해 경제계 인사는 20여명이 초청된 것으로 전해졌다.

이밖에 언론계, 예술계 인사들도 초청됐다.

문 대통령이 주최하는 이번 만찬에는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주인공 격인 아세안 10개국 정상들이 참석할 예정이다.

오는 25∼26일 부산에서 개최되는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는 한·아세안 대화 관계 수립 30주년을 기념해 열리는 행사다.

[비즈트리뷴=구남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