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 페르젠 역 황민현…조각 비주얼+섬세한 감정 연기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 페르젠 역 황민현…조각 비주얼+섬세한 감정 연기
  • 김민영 기자
  • 승인 2019.10.09 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EMK뮤지컬컴퍼니 제공
▲사진 = EMK뮤지컬컴퍼니 제공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의 황민현이 몰입감 100%의 무대를 선보이며 뮤지컬 배우로의 존재감을 증명했다.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에서 악셀 폰 페르젠에 캐스팅되며 뮤지컬 배우로의 첫 발걸음을 내딛은 황민현이 자신만의 개성을 담은 무대로 뮤지컬 계 라이징 스타로 우뚝 섰다.

극 중 스웨덴 귀족이자 마리 앙투아네트와 이루어지지 않는 비극적인 사랑에 빠지는 악셀 폰 페르젠 역을 맡은 황민현은 첫 뮤지컬 도전임에도 불구하고 섬세한 연기와 탄탄한 가창력으로 페르젠을 그대로 표현했다는 호평을 받았다.

그림 같은 비주얼과 기품 있는 분위기로 극 중 스웨덴 귀족 출신인 페르젠과 100%의 싱크로율을 자랑한 황민현은 비극으로 치닫는 연인에 대한 절절한 사랑을 디테일하면서도 촘촘한 연기로 오롯이 녹여내 관객에게 가슴 묵직한 감동을 선사하며 연일 호평을 받고 있다.

특히,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 무대를 위해 꾸준히 노래와 연기를 갈고 닦아온 것으로 알려진 황민현은 대선배들과의 연기 호흡에서도 자신만의 캐릭터 해석을 표현하며 발군의 실력을 자랑해 관객의 이목을 집중시킨데 이어 연인과의 사랑에 대한 행복감과 이루어질 수 없는 참담한 심정을 애절하게 그려내 작품을 몰입도를 높였다.

극 중 악셀 폰 페르젠이라는 매력적인 캐릭터에 특유의 무대 장악력을 더한 ‘황민현의 페르젠’은 관객의 뜨거운 사랑으로 연일 매진 행렬을 이루며 기록적인 흥행 기록을 세우고 있어 뮤지컬계의 새로운 스타 탄생에 귀추가 주목된다.

황민현은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에서 훌륭한 선배님들과 호흡을 맞출 수 있어서 영광이다." 며, "관객 분들 덕분에 힘을 내서 공연하고 있다. 마지막 공연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혀 앞으로의 무대에 기대감을 더했다.

한편, 황민현의 매력적인 모습을 볼 수 있는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는 프랑스의 왕비였으나 18세기 프랑스 혁명으로 단두대에서 생을 마감했던 마리 앙투아네트의 드라마틱한 삶과, 사회의 부조리에 관심을 갖고 혁명을 선도하는 허구의 인물 마그리드 아르노의 삶을 대조적으로 조명해 진실과 정의의 참된 의미를 깊이 있게 다룬 작품이다. 오는 11월 17일까지 디큐브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김민영 기자= roserose29@biztribun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