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테크놀로지, SK플래닛과 스마트 주차센서 공급사업 본격 진출
한국테크놀로지, SK플래닛과 스마트 주차센서 공급사업 본격 진출
  • 구남영 기자
  • 승인 2019.09.24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테크놀로지가 스마트 주차감지센서 공급 사업에 본격 진출한다.

한국테크놀로지(053590)는 지난 10일 SK플래닛과 스마트 주차감지센서 공급 관련 합의서를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이에 따라 한국테크놀로지는 향후 SK플래닛이 발주하는 IoT주차센서의 주요 공급 파트너사로 참여해 국내·외 공공기관 및 민간주차장에 스마트 주차센서를 공급할 수 있게 됐다.

이미 초도물량 약 1000개(약 2억 5천만 원 상당)의 스마트 주차센서 납품 계약이 사실상 확정된 상태로 해당 물량은 도심 노상 및 야외 공영 주차장, 고속도로 휴게소 주차장 등에 공급될 것으로 알려졌다.

스마트 주차센서가 탑재된 주차장은 스마트폰을 이용해 목적 주차장의 정보(혼잡도, 빈자리) 등을 실시간으로 확인 할 수 있어 혼잡을 피할 수 있고, 결제도 스마트폰으로 가능해 차세대 주차 시스템으로 손꼽힌다.

회사 관계자는 “SK플래닛에 스마트 주차센서를 공급하게 돼 고무적”이라면서 “공공위주의 초도물량 납품을 시작으로 민간주차장 등 전 사업 분야에 걸쳐 SK플래닛과 협력을 통해 공급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자체적으로 향후 스마트 시티 건설에 필요한 주차 응용 통합 솔루션 서비스 등의 개발도 추진할 예정이다.

회사 관계자는 "자회사 대우조선해양건설이 시공하는 아파트, 오피스 등 모든 건물의 주차장에 한국테크놀로지의 스마트 주차감지센서를 공급하고, 스마트 홈 시스템과 연동해 입주자 편의성을 획기적으로 향상시킬 것”이라며 “주차센서 탑재가 본격 시작되면 5년 내 200억 원 이상의 괄목할 만한 매출 달성이 가능 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트리뷴=구남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