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토론토 시내 벽에 창덕궁이?...한국관광 홍보벽화
캐나다 토론토 시내 벽에 창덕궁이?...한국관광 홍보벽화
  • 구남영 기자
  • 승인 2019.09.16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리아타운에 18개 한국관광 상징물 그려진 대형 한국관광 홍보벽화 들어서
왼쪽부터 2번째 박형관 한국관광공사 토론토지사장, 5번째 정태인 주토론토 대한민국 총영사, 6번째 제시카벨 온타리오 주의원,7번째 레이몬드 조 온타리오주 노인장애인복지부 장관, 8번째 스탠 조 온타리오 주의원, 9번째 마이크 레이톤 토론토 시의원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는 지난 13일 캐나다 토론토에 있는 코리아타운 지역에서 대형 한국관광 홍보벽화 제막식을 개최했다.

 
제막식은 정태인 주토론토대한민국총영사, 레이몬드 조 온타리오주 노인장애인복지부 장관, 스탠 조 온타리오 주의원, 마이크 레이톤 토론토 시의원 등 온타리오 주정부 및 토론토시 관계자와 이진수 토론토 한인회장, 이승진 코리아타운번영회 이사장 등 약 100여 명의 인사들이 참가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행사에서는 벽화 탄생을 축하하는 사물놀이패 공연과 함께, 주요 참석자들이 직접 벽화를 가리고 있던 외벽 커튼을 당긴 후 손수 붓으로 벽화에 마지막 색을 입힘으로써 약 1개월간에 걸쳐 그려진 벽화의 최종 완성을 알렸다.

가로 30미터, 세로 4미터 규모의 이 벽화엔 창덕궁, 인정전, 남대문, 수원화성, 돌하르방, 첨성대 등 총 한국관광의 대표격 상징물 18개가 한 폭에 담겼다.

행사에 참석한 정태인 총영사는 “이 벽화를 시작으로 한국을 상징하는 더 많은 벽화들이 코리아타운에 그려져 사람들의 발길을 끄는 토론토의 명소가 되고 아울러 현지 캐나다인들이 한국문화를 이해하고 한국을 더 많이 방문할 수 있도록 하는 좋은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공사 토론토지사는 한국관광 홍보벽화를 소재로 한 현지인 대상 다양한 온라인 참여 이벤트도 실시할 예정이다.

[비즈트리뷴=구남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