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카드, LIKIT 신상품 ‘LIKIT 체크카드’ 2종 선봬…밀레니얼 세대 라이프스타일 최적화
롯데카드, LIKIT 신상품 ‘LIKIT 체크카드’ 2종 선봬…밀레니얼 세대 라이프스타일 최적화
  • 김현경 기자
  • 승인 2019.09.02 0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카드(대표 김창권)가 2일 ‘좋아서 쓰는 카드, LIKIT(라이킷)’ 시리즈의 신상품 ‘LIKIT 체크카드’ 2종을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된 LIKIT 체크카드 2종은 고객들의 사용패턴을 빅데이터 분석해 밀레니얼 세대의 라이프스타일에 최적화된 혜택을 담았다.

LIKIT all 체크카드는 모든 가맹점을 두루 이용하는 고객을 위한 카드다. 국내 온·오프라인 가맹점에서 0.2%를 캐시백 해주고 지난달 이용금액이 30만원 이상일 시, 주말 및 공휴일에 0.2%를 추가로 캐시백 해준다.

LIKIT on 체크카드는 온라인을 주로 이용하는 고객을 위한 카드다. 온라인 이용 건은 3%를, 소셜커머스·오픈마켓(쿠팡, 티몬, 위메프, 11번가, 옥션, G마켓) 이용 건은 5%를 캐시백 해준다. 캐시백 혜택은 지난달 이용금액이 30만원 이상일 시 제공된다.

이미지제공=롯데카드
사진제공=롯데카드

또 LIKIT 체크카드는 ‘소액 신용 서비스(LIKIT 체크플러스)’로 신청 시 신용 심사를 거쳐 최대 30만원의 신용한도가 제공된다. 계좌잔액이 부족하더라도 한도 내에서 체크카드로 신용결제를 이용할 수 있다.

LIKIT 체크카드 2종은 롯데카드 라이프 앱과 롯데카드 홈페이지를 통해서 발급 가능하다. 

한편, 롯데카드는 디지털에 친숙하고 개인의 취향을 적극적으로 즐기는 젊은 고객의 니즈를 반영한 다양한 LIKIT 상품을 선보이고 있다. 올해 4월에는 Mnet ‘고등래퍼 3’와 스폰서십을 체결하고, 개성을 거침없이 드러내는 ‘힙합’을 콘셉트로 LIKIT 캠페인을 진행한 바 있다.

롯데카드 관계자는 “’좋아서 쓰는 카드, LIKIT’은 밀레니얼 세대가 선호하는 업종과 이용패턴을 분석해 개발한 카드”라며 “앞으로도 고객의 취향과 라이프스타일에 맞는 맞춤형 혜택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비즈트리뷴=김현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