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갑질근절 실천 위한 ‘노사정 공동선언’협약
중부발전, 갑질근절 실천 위한 ‘노사정 공동선언’협약
  • 구남영 기자
  • 승인 2019.08.26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발전 제공
중부발전 제공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은 26일 본사 컨퍼런스룸에서 3개 노조 위원장 및 공석원 고용노동부 보령지청장과 함께 ‘갑질 근절 실천 노사정 공동선언’ 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공동선언은 공공분야의 갑질 관행을 근절하고 노동존중 사회를 구현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3개 노조와 고용노동부 보령지청이 동참하면서 노동조합 및 지역사회와의 연대와 실천을 강조했다.
 
중부발전은 지난해 11월, 경영진과 간부직원이 주축이 된 ‘갑질 근절 서약 및 다짐대회’를 개최한 바 있으며 지속적인 갑질 예방교육을 시행하고, 갑질 근절 가이드라인을 수립하여 자가진단을 하는 등 갑질 근절을 위한 노력을 계속해 오고 있다.   

중부발전 박형구 사장은 “갑질 근절을 위한 일련의 노력을 실제 현장에서 체감할 수 있도록 노동조합과 고용노동부 보령지청의 적극적인 협력과 지원이 필요하다”며 "협력기업까지 포함하는 전사 차원의 인권존중 문화가 지역사회까지 확산되도록 그 역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비즈트리뷴=구남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