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외국인 열차-택시 여행상품 ‘드림투어 청춘’ 출시
코레일, 외국인 열차-택시 여행상품 ‘드림투어 청춘’ 출시
  • 구남영 기자
  • 승인 2019.07.15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구남영 기자] 코레일이 춘천을 여행하고 싶은 외국인을 위해 열차와 외국인 전용 관광택시를 묶은 새로운 여행상품 ‘드림투어 청춘’을 선보인다.

경춘선 ITX-청춘 열차로 춘천에 도착해 외국인 전용택시를 타고 원하는 관광지까지 갈 수 있도록 연계교통을 제공하는 외국인 대상 상품이다.

오는 20일부터 연말까지 운영하며 늘어나는 외국인 개별 자유여행 수요를 위해 코레일과 강원도, 춘천시가 함께 개발했다.

용산역에서 ITX-청춘 열차를 타고 춘천역 ‘춘천시 관광안내소’에서 원하는 장소를 선택해 택시로 이동하면서 3시간 가량 관광을 즐길 수 있다. 

열차 왕복승차권과 관광택시 요금, 관광지 입장권까지 포함해 주중 3만 6천원대, 주말 4만 4천원대 가격이며 식사비는 별도다.

시원한 숲과 정원이 잘 꾸며진 유럽식 정원 ‘제이드가든’과 짜릿하고 색다른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소양강 스카이워크’는 여름철 여행 코스로 손색이 없다.

평일(월~금)은 용산역을 오전 8시 52분 출발하는 ITX-청춘과 춘천역에서 오후 6시 13분 떠나는 열차로 돌아오는 일정이다. 주말(토,일)은 용산역을 오전 8시 20분 출발해 춘천역에서 오후 7시 34분 열차로 돌아온다. 

코레일 관계자는 “우리나라를 찾는 외국인들이 국내 유일의 2층 열차를 타고 기차여행과 호반의 도시 춘천을 함께 즐길 수 있도록 개발했다”며 “ITX-청춘 열차와 관광택시를 연계해 부담없이 찾아갈 수 있는 관광지를 더 많이 소개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