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억의 스카이, 8월 폴더폰 출격…2000년대 초 흥행 신화 '재도전'
추억의 스카이, 8월 폴더폰 출격…2000년대 초 흥행 신화 '재도전'
  • 설동협 기자
  • 승인 2019.07.12 0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설동협 기자] 스카이(SKY) 로고를 단 폴더폰, 스마트폰, 태블릿이 올 하반기 순차적으로 출시된다.
 
12일 업계에 따르면 착한텔레콤은 지난 11일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된 스마트 디바이스쇼 2019(KITAS 2019)에서 스카이 3G 폴더폰, LTE 태블릿, LTE 스마트폰 3종을 공개했다.
 
사진=착한텔레콤 제공
사진=착한텔레콤 제공
착한텔레콤은 앞서 올해 초 팬택으로부터 스카이 브랜드 라이선스를 확보했다. 폴더폰은 8월, 태블릿은 9월, 스마트폰은 10월 중 순차 출시된다.

국내 주요 브랜드에서 3G 폴더폰 생산이 중단됐지만, 착한텔레콤은 음성통화 위주로 사용하는 실속형 고객을 위해 기존 스카이 디자인을 계승한 제품을 출시한다고 설명했다.

색상은 화이트 펄과 샴페인 골드 2종으로 나온다. LTE 태블릿은 10인치대 제품이고, LTE 스마트폰은 6.3인치 물방울 노치 디스플레이 등 트렌드를 반영했다. 피처폰은 10만원대, 스마트폰과 태블릿은 20만원대 후반 가격대로 예상된다.

착한텔레콤은 이와 함께 전시회에서 가전 브랜드 무(MOOO) 물걸레 청소기, 모바일 주변기기 브랜드 '커넥팅'의 충전기기 등 신제품도 선보인다.

박종일 착한텔레콤 대표는 "국내 소비자들에게 혁신적이고 합리적인 IT 제품을 지속해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