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재단, 창립 42주년 기념 심포지엄 개최
아산재단, 창립 42주년 기념 심포지엄 개최
  • 구남영 기자
  • 승인 2019.07.01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산사회복지재단이 27일 한국프레스센터에서 학계와 복지 전문가 150여 명을 초청해 개최한 ‘저출산·고령화 시대와 한국형 사회복지’ 심포지엄에서 정몽준 이사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비즈트리뷴=구남영 기자] 아산사회복지재단(이사장 정몽준)은 27일 한국프레스센터 국제회의장에서 학계와 관련 전문가 150여명을 초청해 ‘저출산·고령화 시대와 한국형 사회복지’라는 주제로 학술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날 심포지엄은 석재은 한림대학교 사회복지학부 교수의 기조발제 ‘저출산 고령화와 지속가능한 세대공생 연금해법 모색’에 이어 1부 ‘저출산 고령화 시대 주거정책과 지역사회 복지’,  2부 ‘저출산의 심리와 사회의 역할’로 나뉘어 진행됐다.

1부에서는 ‘지방 인구구조의 변화와 지역 사회복지 전달체계’를 연구한 기정훈 명지대학교 행정학과 교수와 ‘고령 친화형 도시재생뉴딜’을 연구한 김현주 서울대학교 건설환경종합연구소 선임연구원이 주제발표를 했으며, 곽채기 동국대학교 행정학과 교수와 서용석 KAIST 문술미래전략대학원 교수가 토론자로 나섰다.

2부에서는 ‘저출산의 심리적 요인’을 연구한 진경선 성신여자대학교 심리학과 교수와 ‘기업의 가족친화제도로서 아버지 육아휴직 의무제’를 연구한 최새은 한국교원대학교 가정교육학과 교수가 주제발표를 이어갔으며, 장재윤 서강대학교 심리학과 교수와 이봉주 서울대학교 사회과학대학 학장이 토론자로 참여했다.

올해로 창립 42주년을 맞는 아산재단은 지난 1979년부터 매년 학술 심포지엄을 개최해 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