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오현 SM그룹 회장“한중 관계에 적극 기여해 나가겠다”
우오현 SM그룹 회장“한중 관계에 적극 기여해 나가겠다”
  • 강필성 기자
  • 승인 2019.06.28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오현 회장 ㅣSM그룹
우오현 회장 ㅣSM그룹

[비즈트리뷴=강필성 기자] SM그룹(회장 우오현)이 한중경제협력에 기여한 공로로 ‘한중경제협력 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SM그룹은 지난 26일 서울 그랜드 워커힐 호텔에서 한·중 기업 간 제 3국 공동 진출을 모색하기 위해 열린 ‘2019 한중경제협력포럼’에서 양국의 교류증진과 경제발전에  크게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이날 포럼에는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추궈홍 주한중국대사, 유명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 천졘 중국상무부 전 부부장, 지영모 한국민간경제협력포럼 이사장, 취안순지 중국아주경제발전협회집행회장, 그리고 우오현 SM그룹 회장을 대신해 김칠봉 대한해운 부회장 등 한국과 중국의 유수 기업인과 정부 관계자 400여 명이 참석했다.

올해 수상기업은 한국의 SM그룹을 비롯해 CJ대한통운, SPC그룹, 풀무원 등 국내기업을 비롯해 중국 측에서는 중국은행, 중국원양해운그룹, BOE, 화홍그룹이 대상을 수상했다.
 
우오현 SM그룹 회장은 “한중 양국 간 실질적이고 효율적인 경제협력을 강화해나간다면, 국내 일자리창출은 물론 두 나라의 산업발전에도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며 “우호적이고 동반자적인 한중 관계를 위해 적극 노력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지영모 이사장은 이날 “다가오는 포럼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각계 관계자들의 관심과 노력에 감사”를 표하며, “앞으로도 한중의 경제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최고의 포럼으로 거듭나기”를 당부했다.

한편 올해로 6회 째를 맞이하는 한중경제협력포럼은 양국 기업인들의 친선 우호와 공동번영에 기여하기 위해 창립된 한중 양국간 최대 규모의 포럼이다. 한중민간경제협력포럼, 중국국제상회, 중국아주경제발전협회가 공동 주최했으며, 한국중견기업연합회, 중국국제무역촉진위원회 및 한국중국상회가 공동 주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