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디지털도어록 라이터 가열해도 안 열려”…15개 제품 실험 결과 공개 
산업부 “디지털도어록 라이터 가열해도 안 열려”…15개 제품 실험 결과 공개 
  • 이서진 기자
  • 승인 2019.06.27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세종)=이서진 기자] 산업통상자원부(이하 산업부)가 KC 인증받은 디지털도어록 15개 제품의 외부 화염 충격 실험을 실시한 결과, “외부에서 라이터로 가열해도 열리지 않는다”고 밝혔다.

지난 5월 28일 서울 신림동에서 귀가하는 여성을 뒤쫓아가 집에 침입을 시도하려다 문이 잠겨 미수에 그친 ‘신림동 사건’을 계기로 현관문 외부에서 디지털도어록을 라이터 불로 가열하면 문이 자동으로 열린다는 내용이 SNS 등을 통해 확산됐다.

이에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이하 국표원)은 이와 관련한 국민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시중에서 많이 팔리는 KC 인증받은 디지털도어록 15개 제품을 무작위로 구매해 관련 실험을 직접 하고 이 결과를 27일 공개했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이 실시한 외부 화염 충격 실험 결과┃자료=산업통상자원부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이 실시한 외부 화염 충격 실험 결과┃사진=산업통상자원부

산업부가 KC 인증받은 15개 제품에 대해 실험한 결과, 15개 제품 모두 열리지 않았다. 산업부는 라이터 수준의 불꽃으로는 현관문 외부에서 디지털도어록을 가열해도 도어록이 열리지 않음을 확인했다.

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에서 실시한 이번 실험은 실제 현관문에 설치된 상황을 모사한 환경에서 진행됐다.

실험은 실제 라이터의 최대 불꽃 길이(6cm)의 2배 정도 되는 12.5cm의 불꽃을 1분 동안 디지털도어록의 외기에 가열한 뒤 도어록이 열리는지를 확인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또 15개 디지털도어록 제품에 대해서 현재 안전기준에 포함된 ‘외부 열충격 실험’을 실시해 15개 제품 모두 외부 열충격 실험 안전기준을 만족하는 것도 확인했다.

외부 열충격실험은 가로, 세로 10cm 정사각형의 열판(온도 100℃±10℃)을 디지털도어록 내 온도 센서와 가장 가까운 거리의 외기 표면에 10분 동안 접속하게 시켰을 때 3회 이상 실험해서 문이 열리지 않아야 하는 실험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