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펀드순자산 607.5조...채권에서만 3.7조원 ↑
5월 펀드순자산 607.5조...채권에서만 3.7조원 ↑
  • 어예진
  • 승인 2019.06.13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어예진 기자] 지난 5월 국내 펀드 순자산 규모가 채권을 중심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금융투자협회는 5월 국내 전체 펀드 순자산은 채권/실물형 펀드의 수탁고 증가로 지난달 말 보다 1조9000억원(+0.3%) 증가한 607조5000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자료제공=금융투자협회
자료제공=금융투자협회

증시 불확실성 확대되며 주식시장 매도세를 보인 외국인의 자금이 채권시장으로 이동해 강세를 보인 것으로 풀이된다. 전체 채권형펀드 순자산은 지난달 말 대비 3조7000억원 증가(+3.2%)한 117조7000억원을 기록했다. 국내채권형에 2조9000억원 자금이 순유입된 반면 해외채권형에서는 340억원의 자금이 순유출 됐다.

주식형 펀드는 코스피 및 코스닥 시장 부진으로 인한 자금 유출 추세 지속 및 평가액 급감으로 전월 말 대비 5조2000억원 하락(△6.3%)한 78조3000억원을 나타냈다. 국내주식형과 해외주식형에서 각각 3조9000억원, 3000억원의 자금이 순유출됐다.

안전자산에 대한 선호 심리 증가로 채권형 펀드와 더불어 부동산·특별자산 펀드의 순자산 또한 각각 1조7000억원(+2.1%), 2조원(+2.1%)이 증가했다.

이밖에 재간접펀드(+0.5%), 파생상품펀드(+0.4%), 혼합자산펀드(+4.9%)도 자금이 순유입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