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택 당첨자 뒤바뀌는 오류 없앤다…SH공사 공급시스템 정비
주택 당첨자 뒤바뀌는 오류 없앤다…SH공사 공급시스템 정비
  • 이재선 기자
  • 승인 2019.06.10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이재선 기자]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는 주택청약 공고부터 당첨자 발표 시점까지 공급 단계별로 검증 절차를 마련해 '공공주택 공급시스템'에서 오류가 발생하지 않도록 정비했다고 10일 밝혔다.

사진=연합뉴스

앞서 SH공사는 지난 4월 행복주택 서류심사 대상자를 발표하면서 합격자와 불합격자를 뒤바꿔 발표하는 실수를 저질렀다.

당시 '2019년 1차 행복주택 서류심사 대상자로 선정됐다'는 문자를 받은 5천366명에 비(非)대상자 931명이 포함됐다. 전체 대상자 6명 중 1명꼴로 대상자와 탈락자가 뒤바뀌면서 혼란이 빚어졌다.

SH공사는 이러한 사고의 재발을 막기 위해 팀장 1명과 실무자 2~3명으로 내부 검증팀을 구성해 공급 단계별로 교차검증을 실시하기로 했다.

또한 다양한 공공주택 유형과 세분화된 선정기준에 맞춰 기존 매뉴얼을 재정비해 담당자가 바뀌어도 혼선이나 업무차질이 없도록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