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제의 선수 포진한 로드FC, ‘볼거리’ 가득한 경기 관람 포인트 꼽아보니
화제의 선수 포진한 로드FC, ‘볼거리’ 가득한 경기 관람 포인트 꼽아보니
  • 이보라 기자
  • 승인 2019.05.18 1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로드FC 홈페이지 캡처화면)
(사진=로드FC 홈페이지 캡처화면)

‘로드FC’ 경기에 앞서 방송을 통해 유명세를 탄 권아솔, 허재혁, 박형근, 양지호, 아오르꺼러 등 화제의 인물들이 등장하면서 격투기 팬들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18일 오후 7시에 대망의 ‘굽네몰 로드FC 053’ 경기가 열리면서 페더급에는 ‘주먹이 운다’와 ‘겁 없는 녀석들’로 유명세를 얻은 박형근과 양지호가 격돌, -90kg 계약체중급에 임동환과 김태인이, 라이트급에선 신동국과 하야시 타모츠가 맞붙는다고 알려졌다.

또 무제한급으로 ‘싱어송파이터’ 허재혁과 로드FC의 간판 아오르꺼러가 싸운다. 아울러 100만불 토너먼트로 화제의 격투가 권아솔과 바르나위가 대진표에 올라 화제의 중심에 섰다.

특히 이날 빅이벤트 경기는 단연 권아솔과 바르나위의 경기다. 이번 경기는 두 파이터의 최종전인 만큼 치열한 격돌이 예상된다. 앞서 두 사람은 난투극을 벌이며 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아울러 허재혁과 아오르꺼러의 대결도 이슈몰이가 한창이다. 사실 아오르꺼러는 제롬 르 밴너와 경기를 치를 예정이었으나, 밴너가 부상당하면서 허재혁이 긴급 투입됐다. 이에 둘의 묵직한 경기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