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 집안 미세먼지 차단 ‘에어샤워’ 특허 취득 
현대엔지니어링, 집안 미세먼지 차단 ‘에어샤워’ 특허 취득 
  • 강필성 기자
  • 승인 2019.04.16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강필성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은 그렉스전자와 지난 2017년 10월 공동 개발한 ‘에어샤워 시스템’에 대한 실용신안 특허를 취득했다고 16일 밝혔다.

‘에어샤워 시스템’은 세대 현관 천정에 설치되는 에어샤워기가 외부 미세먼지를 제거하고 신발장에 설치된 에어브러쉬를 사용해 옷이나 신발 등에 흡착된 미세먼지를 제거해 미세먼지가 세대 내로 유입되는 것을 원천적으로 차단함으로써 실내 청정환경을 조성하는 시스템이다.

또한, 현대엔지니어링이 전체적인 구성과 아이디어를 제공하고 그렉스전자가 설계 및 상품제작을 도맡아 진행하는 등 중소기업과 협업해 공동으로 개발하고 공동 특허 취득까지 성공했다는 점에서 상생경영의 대표사례로 주목 받고 있다.

사진=현대엔지니어링
힐스테이트 북위례’ 견본주택에 설치된 '에어샤워시스템'의 실물 모습. ㅣ사진=현대엔지니어링

현대엔지니어링은 ‘에어샤워 시스템’을 지난 2018년 7월 경기도 부천시에 분양한 ‘힐스테이트 중동’부터 도입했으며, 상반기 최대 이슈 분양단지로 주목받았던 ‘힐스테이트 북위례’에도 적극 적용했다. 추후에는 부산 동래구에 분양될 예정인 ‘힐스테이트 명륜2차’에도 적용할 예정이다.

연일 계속되는 최악의 미세먼지가 사회적인 이슈로 급부상하고 있는 가운데 현대엔지니어링은 입주민들의 건강과 삶의 질 제고를 위해 ‘에어샤워 시스템’ 뿐만 아니라 다양한 미세먼지 저감 시스템을 개발하고 분양하는 아파트에 적극 적용하고 있다.

지난 2016년 주방 하부에 급기구를 설치해 정체되어 있는 기류를 순환시켜 미세먼지 제거 및 환기 효과를 극대화 시켜주는 ‘주방 하부급기시스템’을 공동 개발해 특허를 취득하고 2016년 9월 분양한 ‘힐스테이트 초전’부터 적용해오고 있다. 이 외에 세대 내 환기량을 법정 기준인 시간당 0.5회에서 1회로 2배 증가시켜 이산화탄소, 일산화탄소, 휘발성유기화합물(VOC)등 공기 중 오염물질을 제거하는 ‘H-SUPER 공기청정 환기시스템’도 개발에 성공했다.

특히, 올해 상반기부터 분양하는 모든 아파트에는 0.3µm 크기 입자의 초미세먼지까지 걸러낼 수 있는 H13 등급의 헤파필터를 환기시스템에 적용해 입주민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만족도를 더욱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현대엔지니어링은 “당사는 일찍이 세대 내 미세먼지 저감 시스템 개발에 심혈을 기울여 왔고, 그 결과 이번에 ‘에어샤워 시스템’에 대한 실용신안 특허를 취득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쾌적한 주거공간을 공급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