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연중 서양작가 개인전, 동숭동 혜화아트센터
성연중 서양작가 개인전, 동숭동 혜화아트센터
  • 김유진 기자
  • 승인 2019.04.15 18: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견 서양화가 성연웅 작가의 8번쨰 개인전이 동숭동 혜화아트센터에서 4월 19일부터 5월 1일 까지 열린다.

화가는 지나온 기억들과 미래에 기억될 것들을 마치 씨줄 날줄을 엮듯이 하나 하나 체크 무늬에 담아 내는 작업을 일관되게 해오고 있다.

또한 적나라한 인체의 모습을 통해 자연스러운 일상의 생활들을 그려내면서 인간과 인간, 가족과 가족, 민족과 민족의 애틋한 사랑을 표현하고 있다

화가는 한 화폭에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의 모습들을 그려 넣음으로써 우리들의 그리 특별하지 않은 삶 자체가 예술이란 울타리 안에 있으며 이런 의미에서 예술이 특별한 영역이 아님을 얘기하고 있기도 하다.

화가는 이 번 전시회를 통해 예술을 사랑하는 즉 삶을 사랑하는 모든 사람들이 함께 와서 관람해 주었으면 하는 바램을 던지고 있다.


▶주요 이력

홍익대학교 회화과 졸업
개인전 8회
단체전
다큐멘타리전 外 다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