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보공단, 상반기 신입직원 채용시작 "성별 학력 편견요소 배제"
건보공단, 상반기 신입직원 채용시작 "성별 학력 편견요소 배제"
  • 구남영 기자
  • 승인 2019.04.04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구남영 기자]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상생 협력의 사회적 가치실현을 위해 올해 정규직 신입직원 1000여명을 직무역량 중심의 블라인드 방식으로 선발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청년인턴의 경우 올해 1000여명 모집을 계획 중에 있어 신규직원 1000여명을 포함하면 약 2000여명에 이르는 ‘매머드급’ 채용 규모이다.

 
상반기 신규직원 모집 직렬별 채용인원은 행정직 294명, 요양직 201명, 전산직 17명으로 총 512명을 일반 공개경쟁으로, 장애인 22명과 국가유공자 46명은 사회형평적 특별 채용으로 선발한다.

일반 공개경쟁은 서류심사, 필기시험, 면접시험을 거치고 특별채용의 경우에는 한국장애인고용공단 및 국가보훈처의 추천을 받아 서류심사와 면접시험을 통해 채용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아울러, 상반기에 채용이 진행되지 않는 건강직, 고졸, 단시간 근로 등은 하반기 채용을 계획 중이다.

공단의 상반기 신규직원 채용 원수접수는 4일부터 19일까지 이며, 온라인을 통해서만 접수가 가능하다. 필기시험은 5월 18일, 면접시험은 6월 3일부터 8일간 실시하고, 증빙서류 심사 결과를 반영하여 최종합격자는 7월 4일 발표하며 7월 29일 이후 수습 임용할 예정이다.

각 채용분야별 내용은 공단 홈페이지의 채용공고문을 참고하면 된다.
 
공단은 지난해 채용비리 근절을 위해 관련 인사규정을 신설하고 연령(출생년도) 등 차별적 편견요소를 100% 제거하는 등 채용비리 사전차단 목적의 제도장치를 마련하고 공정하고 투명한 채용문화 정착에 앞장서왔다.

공단은 향후 몇 년간 정년퇴직자가 급속하게 늘어남에 따라 대규모 신규직원 채용이 지속될 것으로 보고 있다.

공단 관계자는 “성별 학력 등의 편견적 요소를 배제하여 지원자들이 본인의 역량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도록 직무역량중심의 채용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