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창규 KT 회장 "가장 빠른 체감속도로 국내 5G 1등 사업자로 거듭날 것"
황창규 KT 회장 "가장 빠른 체감속도로 국내 5G 1등 사업자로 거듭날 것"
  • 설동협 기자
  • 승인 2019.04.04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설동협 기자] 황창규 KT 회장은 4일 "KT는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세계 최초 5G 시범서비스를 하는 등 전 세계 어느 통신사 보다 앞서 5G를 준비해왔다"며, "국내 최대 5G 커버리지와 5G 퍼스트 전략을 바탕으로 한 가장 빠른 체감속도를 무기로 대한민국 5G 1등 사업자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황 회장은 이날 세계 최초 5G 서비스 시점에 맞춰 대한민국 5G 1등 달성을 위해 서울 광화문 일대 5G 네트워크 구축 현장과 영업점을 방문한 자리에서 이같이 밝혔다.
 
황창규 KT 회장(맨 앞)|KT 제공
황창규 KT 회장(왼쪽 두번째)|KT 제공
KT에 따르면 황 회장은 오성목 네트워크부문장 사장 등 네트워크부문 임직원과 함께 5G 네트워크 구축 현장을 찾아 서비스 품질 현황을 점검했다.

황 회장의 이날 점검은 KT광화문 사옥을 시작으로 서울시청과 종로 일대를 품질 측정 차량으로 이동하며 5G 스마트폰으로 도로 환경에서의 품질 측정을 실시, 5G 기지국이 구축된 장소를 직접 방문해 네트워크 구축 현장을 살펴 본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구현모 커스터머앤미디어부문장 사장 등과 함께 종로 지역 영업점을 찾아가 매장 현황을 점검하고 5G 스마트폰 판매 관련 현황을 보고 받았다.

해당 영업점은 5G 전문매장으로 거듭나기 위해 매장 내·외부를 새롭게 5G 이미지로 극대화했고, 매장 내 기가 라이브TV를 설치해 고객이 언제든 5G VR(가상현실)을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