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범년 사장“고객에게 혼이 담긴 기술 제공으로 고객가치 향상에 매진” 강조
김범년 사장“고객에게 혼이 담긴 기술 제공으로 고객가치 향상에 매진” 강조
  • 구남영 기자
  • 승인 2019.04.02 1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전KPS 사창립 제35주년을 맞아 김범년 사장(사진 맨앞줄 오른쪽에서 일곱번째)과 전국 사업장들이 한 자리에 모여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비즈트리뷴=구남영기자] 발전설비 정비 전문회사인 한전KPS(사장 김범년)는 4월 1일 광주전남혁신도시(전남 나주시 소재)에 위치한 본사 1층 빛가람홀에서 전 직원이 참여한 가운데 ‘사창립 제35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날 김범년 사장은 사창립기념사를 통해 “한전KPS는 지난 35년간 전력산업의 최일선에서 전력의 안정적 공급을 위해 최선을 다해왔다”며 “이제는 변화와 혁신을 체질화하고 지속성장 가능한 신성장동력을 발굴하여 앞으로의 35년을 준비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김범년 사장은 기본과 원칙을 기반으로 고객에게 혼이 담겨있는 기술을 제공하고, 신뢰받는 공기업으로서 사회적 가치 창출에도 앞장서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사창립 기념행사는 회사 상징물인 ‘에너지 날개’ 제막식을 시작으로 사창립 35주년 본행사, CEO와의 소통의 장(場), 안전실천 및 음주근무 근절 결의대회, 저명인사 경영특강 등 다채로운 행사가 펼쳐졌다.

 
또한 이날 기념식에서는 회사 최고의 영예인 ‘한전KPS인상’에 터빈 분야의 이론과 현장 노하우를 겸비한 고리2사업처 터빈부 김대근 부장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한편, 한전KPS는 지난 35년간 끊임없는 인재육성과 기술개발을 통해 국내 발전설비 정비산업 분야의 중심기업으로 성장했으며, 해외 시장에서도 그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

 
한전KPS는 지난해 국내외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 1조2396억원의 매출과 함께, 영업이익 1907억원, 당기순이익 1608억원이라는 재무성과를 달성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