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치앤코, 헬스케어 플랫폼 '케어랩스'와 마이데이터 업무협약
리치앤코, 헬스케어 플랫폼 '케어랩스'와 마이데이터 업무협약
  • 김현경 기자
  • 승인 2019.03.11 1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김현경 기자] 독립판매법인(GA) 리치앤코는 지난 6일 헬스케어 O2O플랫폼 기업 케어랩스와 마이데이터 실증 서비스 구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마이데이터 사업은 은행, 보험사, 카드사, 통신사 등 각 기업과 기관에 분산돼 있는 개인의 금융거래 정보를 한 곳에서 모아 볼 수 있도록 지원하는 서비스다.

지난 6일 서울 리치앤코 본사에서 진행된 리치앤코-케어랩스 마이데이터 업무협약식에서 남상우 리치앤코 전무(왼쪽)와 박경득 케어랩스 대표(오른쪽)가 MOU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리치앤코
지난 6일 서울 리치앤코 본사에서 진행된 리치앤코-케어랩스 마이데이터 업무협약식에서 남상우 리치앤코 전무(왼쪽)와 박경득 케어랩스 대표가 MOU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리치앤코

두 기업은 마이데이터 정책 도입에 따른 오픈 API를 제휴하고, 마이데이터 및 헬스케어 빅데이터 활용 인슈어테크 서비스를 공동 개발하기로 했다.

또 마이데이터 및 빅데이터 활성화를 위한 공동 컨소시엄을 구성해 최적의 데이터 분석 시스템을 구축할 방침이다.

리치앤코는 고객의 헬스케어 관련 빅데이터를 분석하고 고객의 니즈에 부합하는 보험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개인의 건강상태와 생활패턴, 의료서비스 이용패턴 등 빅데이터를 분석해 고객별로 최적화된 보험상품을 추천해주는 고객 맞춤형 인슈어테크 서비스를 준비 중이다.

케어랩스는 코스닥 시장에 상장한 O2O플랫폼 기업으로, 헬스케어 플랫폼 '굿닥'과 뷰티케어 플랫폼 '바비톡'을 운영하고 있다. 특히, 굿닥은 병원 예약·접수, 자동 보험 청구 등 IT 기반 헬스케어 서비스 개발로 국내 의료 데이터 사업 구현을 선도하고 있다.

남상우 리치앤코 전무는 "굿리치는 국내 통합 보험관리 플랫폼을 대표하는 브랜드로 정보격차 해소를 통한 보험 서비스 혁신을 주도하고 있다"며 "이번 업무 제휴를 통해 의료서비스 현장에서 바로 보험 혜택을 받을 수 있는 고객중심형 인슈어테크 서비스를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