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지코 서울시 홍보대사 위촉
가수 지코 서울시 홍보대사 위촉
  • 구동환 기자
  • 승인 2019.03.03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지코 ㅣ 연합뉴스
가수 지코 ㅣ 연합뉴스

[비즈트리뷴=구동환기자] 서울시는 가수 겸 프로듀서 지코(본명 우지호·27)를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3일 밝혔다.

   
지코는 "서울은 삶의 터전이자 늘 영감의 원천"이라며 "서울에 사는 시민으로 서울을 대표하는 홍보대사가 된다는 것은 무척 영광스러운 일"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문화, 청년 멘토링 분야에 관심이 많다"며 "홍보대사로서 그간의 경험을 함께 나누고 성장하는 역할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2011년 블락비로 데뷔한 지코는 그룹 활동과 함께 솔로 가수, 프로듀서로 활약했다. '터프 쿠키', '유레카', '아티스트', '너는 나 나는 너', '오만과 편견' 등 힙합을 베이스로 한 다채로운 음악으로 사랑받았다.

   
지난달에는 기획사 케이오지엔터테인먼트(KOZ Entertainment)를 설립하고 홀로서기에 나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