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 3000억원 규모 디지털 펀드 조성
신한금융, 3000억원 규모 디지털 펀드 조성
  • 김민환 기자
  • 승인 2021.03.30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정운진 신한캐피탈 사장,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ㅣ신한금융그룹
(왼쪽부터) 정운진 신한캐피탈 사장,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ㅣ신한금융그룹

신한금융그룹 계열사들이 그룹의 디지털 사업·투자 재원을 마련하기 위해 3천억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했다.

조용병 회장과 정운진 신한캐피탈 사장, 이성용 신한DS 사장, 그룹 주요 계열사 CDO(최고디지털책임자)들은 30일 서울시 중구 청계천로 신한은행 광교빌딩에서 '원 신한 커넥트 신기술투자조합 제1호' 펀드 약정식을 개최했다.

이 펀드는 국내 금융사 최초의 디지털 전략적 투자(SI) 펀드로, 신한금융지주의 디지털 역량 강화를 목적으로 유망 벤처·스타트업·예비 유니콘 기업들에 투자한다.

신한은행·신한카드·신한금융투자·신한생명 등 주요 계열사가 출자자로 참여해 총 3000억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했고, 신한캐피탈이 펀드운용(GP)을 맡는다.

신한금융이 펀드로 주로 투자할 영역은 인공지능(AI)·블록체인·클라우드·데이터 등 'ABCD 기술'과 비금융 콘텐츠·플랫폼 등이다.

펀드를 통해 지원하는 벤처·스타트업들에게는 유니콘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대규모의 투자를 진행할 예정이며, 신한금융과 협업 관계를 강화해 투자효과를 더욱 극대화할 방침이다.

조용병 회장은 약정식에서 "미래 유니콘 기업을 선제적으로 발굴·육성하고 금융의 경계를 뛰어넘는 디지털 생태계를 구축하겠다는 의지를 담아 그룹 차원의 전략적 디지털 투자 결정을 했다"며 "앞으로도 진정한 디지털 금융 컴퍼니로 진화할 수 있도록 과감한 투자를 적극적으로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비즈트리뷴=김민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