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A생명, 100주년 기념 ‘센테니얼 타운홀’ 개최…‘파격과 혁신으로 새 보험시장 열 것’
AIA생명, 100주년 기념 ‘센테니얼 타운홀’ 개최…‘파격과 혁신으로 새 보험시장 열 것’
  • 김현경
  • 승인 2019.01.22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김현경 기자] AIA생명(대표 차태진)이 올해 AIA그룹 창립 100주년을 맞아 21일 성수동 에스팩토리에서 임직원들과 ‘센테니얼 타운홀’ 행사를 개최하고 2019년 비즈니스 전략 및 비전을 공표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타운홀 행사에는 빌 라일(Bill Lisle) AIA지역총괄 CEO, 차태진 AIA생명 대표 등 AIA 임원 및 직원 450여 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지난 100년간 AIA그룹의 성과를 되돌아보고, 한국 AIA생명의 2019년 주요 목표와 비즈니스 전략, 향후 100년을 이어갈 비전에 대해 논의했다.
 
행사의 테마는 ‘RULE BREAKER, MARKET CREATOR(룰 브레이커, 마켓 크리에이터)’로, 기존 보험업계의 사업방식을 넘어서는 ‘혁신’을 통해 보험업계의 패러다임을 바꾸고 고객들에게 새로운 보험의 가치를 전달하는 기업으로 입지를 다지겠다는 의지를 담았다. 그룹 탄생 100주년을 맞이해, 전통적 비즈니스 방식에서 탈피해 보험산업에 파격적이고 신선한 변화의 바람을 몰고 오겠다는 결의에서 기획됐다.
[사진1] AIA생명, 100주년 기념 ‘센테니얼 타운홀’ 개최…‘파격과 혁신으로 새로운 보험시장 열어갈 것’.jpg
21일 성수동 에스팩토리에서 열린 AIA생명 '센테니얼 타운홀' 행사에서 차태진 AIA 생명 대표가 2019년 비즈니스 전략 및 비전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제공=AIA생명>

 

AIA그룹은 1919년 미국의 청년 사업가 코르넬리우스 벤더 스타(Cornelius Vander Starr)가 청운의 꿈을 품고 중국으로 건너가 상해에 설립한 보험사무소를 모태로 성장한 글로벌 생명보험 기업이다. AIA는 오직 아시아태평양 지역에만 집중해 생명보험 비즈니스를 영위하고 있으며, 현재 시가총액 기준으로 세계 최대 규모의 생명보험사로 자리 잡았다.
 
기조연설자로 나선 빌 라일 AIA 지역총괄 CEO는 “AIA그룹은 지난 100년간 임직원들의 강한 책임감과 열정 덕분에 탄탄한 재무건전성과 무궁무진한 성장동력을 갖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었다”며 “명확한 목표와 확실한 전략, 그리고 그 전략을 실행할 훌륭한 인적자원이 있기에 앞으로의 100년이 더욱 기대된다”고 전했다.
 
차태진 AIA생명 대표는 “AIA생명은 작년 한 해 기존 보험업계에서 찾아볼 수 없었던 다양한 혁신적인 시도들을 성공적으로 추진했다”며 “앞으로도 금융 서비스에 디지털 테크놀로지를 적극 접목시켜 국내 고객들에게 선진화된 보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임직원 모두가 한 마음 한 뜻으로 최선을 다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특히 성수동 에스팩토리는 창의력과 트랜드, 변화와 혁신을 의미하는 대표적인 명소인만큼, 100년의 역사를 바탕으로 파격과 혁신을 통해 선진 보험기업으로 성장하겠다는 AIA의 의지와 기대감을 반영해 본 행사 장소로 선정됐다.
 
이 외에도 이번 행사는 드론을 활용하고 원격제어가 가능한 로봇 라티가 수상도우미로 나서는 등 디지털 혁신을 추구하는 AIA생명의 비전을 상징하는 이색적이고 다채로운 프로그램들로 구성됐다.
 
한편, AIA생명은 올해 한국, 중국, 태국, 싱가포르 등 아태지역 18개국에서 릴레이 걷기 행사를 진행하는 등 그룹 100주년을 기념하는 다양한 행사와 프로젝트에 동참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