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 하나은행-SKT-영국 Trustonic사, "철벽 모바일 보안망 구축"
KEB 하나은행-SKT-영국 Trustonic사, "철벽 모바일 보안망 구축"
  • 승인 2015.11.27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은행 보안.png▲ KEB하나은행은 지난 26일 SK텔레콤, 영국 Trustonic 社와 모바일 보안 플랫폼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식을 갖고 최고수준의 모바일 보안시스템 공동 구축에 합의했다. 한준성 KEB하나은행 미래금융그룹 전무(왼쪽에서 세번째)와 조응태 SKT 상품기획본부장(사진 왼쪽에서 네번째)이 행사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비즈트리뷴] KEB  하나은행(은행장 함영주)은 지난 26일 세계적인 보안 솔루션 개발사 트러스토닉(Trustonic) 및 SK텔레콤과 공동으로 모바일 보안시스템 구축에 합의했다고 27일 밝혔다.

KEB 하나은행은 2009년 국내 최초로 스마트폰 뱅킹을 서비스를 개시, 스마트폰용 보안 서비스를 선보인데 이어 이번 MOU를 통해 Trust Zone 기반의 새로운 보안 서비스인 '트러스트존 뱅킹'을 2016년 1월중 국내 최초로 구축할 예정이다. 

Trust Zone 은 스마트폰의 AP칩(Application Processor,CPU칩) 제조단계에서 구분되는 보안영역이다.

안드로이드 OS가 구동되는 영역과는 분리된 안전영역이며 이 영역에서 별도의 보안 OS(Secure OS)가 구동됨으로써 Trust Zone을 통해 핵심적인 뱅킹거래를 처리할 경우 해커나 악성 앱의 접근을 차단할 수 있어 메모리 해킹 등에 의한 정보침탈이 원천적으로 불가능하게 된다.

때문에 하드웨어 기반의 보안 서비스로는 최상급의 보안수준으로 평가받고 있다.

하나은행 미래금융본부 한준성 전무는 “트러스트존을 이용할 경우 거래의 안전성도 보장되지만 저장공간으로서 안전성도 확보될 수 있다”며 "KEB하나은행이 개발중인 FIDO 기반의 생체인증 서비스, 실물 매체 없는 모바일 OTP 등에도 폭넓게 적용할 수 있어 KEB하나은행이 추구하는 심플한 금융거래환경 제공의 시기를 현격하게 앞당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SK텔레콤 조응태 상품기획본부장은 “이번 제휴는 트러스트존 서비스를 B2C 금융 서비스에 최초로 적용하는 사례로서 모바일 보안 분야에서 획기적인 전환점이 될 것이다”고 의미를 부여하며 "트러스트존 서비스를 제공하는  국내 유일의 플랫폼 사업자로서 금융서비스 관련 사회적 비용 감소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비즈트리뷴 윤민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