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 김용환 농협금융 회장 "2018년 고객자산가치 제고 원년될 것"
[신년사] 김용환 농협금융 회장 "2018년 고객자산가치 제고 원년될 것"
  • 승인 2017.12.29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k.jpg▲ 농협금융 김용환 회장ㅣ사진=농협금융
 
[비즈트리뷴] 김용환 NH농협금융지주 회장은 29일 신년사에서 2018년은 ‘고객자산가치 제고’의 원년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회장은 29일 배포한 신년사를 통해 "2018년은 '고객자산가치 제고'의 원년"이라며 "고객가치 중심 경영 실천으로 고객과 함께 성장하는 농협금융을 만들어 가자"고 말했다.

김 회장은 "모든 정보가 온라인으로 공유되는 디지털 사회에서 금융의 역할은 더 이상 단순한 상품판매나 거래 중개에 있지 않다"며 "금융회사는 고객의 자산 가치를 높이고 고객에게 차별화된 가치나 경험을 제공하는 것에 존재목적이 있다고 하겠다"고 강조했다.


다음은 신년사 전문이다.

농협금융 가족 여러분. 지난 성과에 안주하지 않고 새로운 도약을 위해 다 같이 힘을 모읍시다

우선 고객가치 중심 경영 실천으로 고객과 함께 성장하는 농협금융을 만들어 갑시다.

2018년은 고객자산가치 제고의 원년임을 천명(闡命)하고자 합니다.

이를 위해 지주에 WM 전담 조직을 신설하였으며 계열사도 WM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는 체제로 재편하였습니다.

WM 하우스 뷰를 도출하고 매월 업데이트를 통해 고객에게 최적화된 상품을 제시하는 한편, 고객 상담예약제, 전담직원 선택제 등 고객 편의성 증대를 위한 제도와 서비스를 지속 발굴, 추진해 나가야 하겠습니다.

둘째, 디지털 금융사로의 전환으로 미래를 창조해 갑시다.

산업간 경계가 무너지는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핵심은 바로 디지털입니다.

국내 대표 플랫폼과의 협업을 통해 신규고객 유치와 마케팅을 확대하는 「TO 플랫폼 전략」, 올원뱅크/스마트고지서 등 모바일플랫폼 고도화를 통해 특화된 서비스를 제공하는 「BE 플랫폼 전략」의 적극적인 추진으로 농협금융만의 차별성도 만들어 봅시다.

셋째,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로 나갑시다.

타 금융지주가 갖지 못한 농협금융만의 차별화된 장점과 지속적인 CSR활동을 무기로 우리만의 글로벌 사업을 만들어 나갑시다.

넷째. 시너지 성과를 배가시켜 나갑시다.

올해는 상호금융을 포함한 범 농협 자금력, 1등 증권사의 IB 네트워크, 자산운용사의 운용역량을 결합하여 기업투자 금융 시너지를 더욱 확대하는 한편, 기업투자금융을 새로운 미래 먹거리로 안착시켜야 하겠습니다.

마지막으로, 농업·농촌과 국가 발전에 기여하는 농협금융을 만들어 갑시다.

농업인과 고객의 행복한 삶에 항상 농협금융이 함께 할 수 있다는 것, 그것이 바로 농협금융 발전의 원동력임을 명심합시다.

2018년은 선도 금융그룹의 위상을 확보하는 기회의 한 해가 될 것입니다.

우리가 수행하고 있던 사업, 채널 등 기존 금융의 경계를 깨고 힘차게 날아오르는 파벽비거(破壁飛去·벽을 깨고 날아가다)의 한 해를 만들어 갑시다.


[윤민경 기자 bnb826@biztribun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