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금융반경 확장? 한국신용데이터에 40억 투자
카카오, 금융반경 확장? 한국신용데이터에 40억 투자
  • 승인 2017.10.25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카오 1.jpg
 
[비즈트리뷴] 카카오(대표 임지훈)는 금융기술회사 ‘한국신용데이터’에 40억원을 투자했다고 25일 밝혔다.

한국신용데이터는 중소사업자를 위한 간편 회계서비스 ‘캐시노트’를 운영하는 금융기술회사다.

캐시노트는 2017년 4월 출시 후 6개월 만에 고객사 2만 3천여 개와 관리매출 4조 원을 돌파했으며 월평균 성장률은 90%에 달한다.

별도 모바일 앱을 설치할 필요 없이 모든 기능을 카카오톡만으로 이용할 수 있어, 중소사업자 경영관리 시장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카카오는 한국신용데이터가 보유한 캐시노트 서비스의 경쟁력과 성장 가능성을 높이 평가해 투자를 결정했다.

캐시노트 고객사들이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개설해 모바일로 비즈니스를 확대할 수 있도록 지원하거나,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개설한 중소사업자들이 캐시노트로 매출을 편리하게 관리할 수 있도록 돕는 등 다양한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신용데이터는 이번 투자유치를 통해 중소사업자 대상 재무회계 솔루션 영역에 대한 카카오의 공식파트너로서 함께할 예정이다.
한국신용데이터 김동호 대표는 “거대한 오프라인 시장을 혁신해가는 과정에서 카카오라는 훌륭한 파트너를 맞이하게 되어 기대가 크다”며“이번 전략적 파트너쉽을 기반으로 중소사업자에게 모바일에 가장 잘 스며든 사용자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 박정호 카톡사업전략담당 이사는 “한국신용데이터는 카카오톡 기반으로 독자적인 간편회계서비스 모델을 구축해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스타트업“이라며 “카카오는 캐시노트가 중소사업자들의 필수 서비스로 입지를 굳힐 수 있도록 기술 및 마케팅 협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카카오는 앞으로도 한국신용데이터와 같이 가능성 있는 스타트업에 대한 투자에 앞장서 스타트업들이 한 단계 더 성장할 수 있도록 돕는다는 방침이다.


[윤민경기자 bnb826@biztribune.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