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동훈 르노삼성자동차 사임
박동훈 르노삼성자동차 사임
  • 승인 2017.10.20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임대표는 도미니크 시뇨라
1376910578_00480143201_20130820.jpg▲ 박동훈 르노삼성자동차 사장
 
[비즈트리뷴] 박동훈 르노삼성자동차 대표이사가 사임했다고 20일 밝혔다.

르노삼성자동차는 오는 31일자로 현 박 대표가 사임하고, 도미니크 시뇨라 (Dominique SIGNORA) CEO가 내달 1일자로 새로운 대표이사직을 맡게 된다.

지난 2013년 9월 르노삼성자동차 영업본부장으로 입사한 박 사장은 2016년 4월 프랑수아 프로보 사장의 후임으로 르노삼성자동차 CEO에 취임했다.

박 사장은 르노삼성자동차에 근무한 4년여 기간 동안 적극적인 소통 경영 철학 아래 직원들의 자신감 회복을 위해 노력했고, 지난해 SM6와 QM6를 성공적으로 출시시켰다.

그는 르노삼성자동차의 리바이벌 플랜 달성과 재도약 회복에도 큰 공헌을 했다.

르노삼성자동차는 2013년 6만대에 머물렀던 내수판매 대수가 박 사장이 취임한 지난해 11만대로 두 배 가까이 늘어나는 성장을 이룬 바 있다.

한편, 11월 1일 취임하는 도미니크 시뇨라 신임 대표이사는 프랑스 에섹(ESSEC) MBA를 졸업하고 1991년 르노에 입사했다.

그는 르노 재무, RCI KOREA CEO, 닛산 영업 재무 관리 등을 거쳐 현재 글로벌 RCI Bank & Service 부사장으로 근무 중이다.
 



[김려흔기자 eerh9@biztribune.co.kr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