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G 200GB에 5만5천원" KT, 온라인 전용 요금제 출시
"5G 200GB에 5만5천원" KT, 온라인 전용 요금제 출시
  • 이서련 기자
  • 승인 2021.03.08 1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 KT

KT가 5G 데이터 200GB를 5만원대에 이용할 수 있는 새 온라인 전용 요금제를 내놨다.

KT는 KT 온라인 직영몰에서 가입할 수 있는 온라인 전용 요금제 'Y 무약정 플랜'을 오는 9일 출시한다고 8일 밝혔다.

요금제는 5G 요금제와 LTE 요금제 2종으로 구성됐다. 5G Y 무약정 플랜은 월 5만5천원에 200GB 데이터를 기본으로, LTE Y 무약정 플랜은 월 4만5천원에 100GB 데이터를 제공한다. 두 요금제 모두 기본 데이터가 소진되면 5Mbps 속도의 데이터를 무제한으로 준다.

만 29세 이하 고객의 경우 8월 31일까지 이들 요금제에 가입하면 월 5500원을 할인받는다. 이 프로모션을 통하면 5G Y 무약정 플랜은 4만9500원, LTE Y 무약정 플랜은 3만95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한편 이달 말 KT는 3만7천원에 데이터 10GB를 제공하는 국내 최저 5G 요금제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온라인 요금제 출시는 단말기 자급제 시장이 커지면서 저렴한 요금제를 찾는 사용자 수요가 늘어났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KT는 요금제와 함께 5일 자급제 단말 파손 보험을 출시했다. 27일에는 자급제 폰 교체 프로그램을 내놓는다. 24개월 월 요금 납부 후 단말 반납 시 최대 40%를 보상받을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기존에는 자급제 폰 이용자는 이 프로그램을 이용할 수 없었다.

박현진 KT 커스터머전략본부장(전무)은 "이번에 출시하는 Y 무약정 플랜과 각종 보험 서비스로 자급제 폰 이용고객도 더 편리하고 합리적으로 KT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이에 앞서 SK텔레콤은 월 5만2천원에 데이터 200GB, 월 3만8천원에 데이터 9GB를 주는 5G 온라인 요금제를 출시한 바 있다. LG유플러스도 월 5만1천원에 데이터 150GB를 기본 제공, 월 3만7500원에 데이터 12GB 기본 제공하는 5G 온라인 요금제를 출시했다.
 

[비즈트리뷴=이서련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