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일양약품 폭락...왜?
[특징주] 일양약품 폭락...왜?
  • 황초롱 기자
  • 승인 2021.03.04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ㅣ 일양약품

일양약품의 코로나19 치료제 임상 3상이 실패하며 주가가 곤두박질치고 있다.

4일 오후 12시 25분 현재 일양약품은 전 거래일 대비 1만3400원(-26.8%) 하락한 3만6600원에 거래되고 있다. 같은시각 우선주인 일양약품우는 1만8100원(-29.97%) 내린 4만2300원에 사고 팔리고 있다. 

이날 일양약품은 개장 전 공시를 통해 "러시아 R-PHARM사가 라도티닙(Radotinib)의 코로나19 임상 3상을 진행했지만 표준 권장 치료(러시아 MOH 권장 사항에 따름)보다 우수한 효능을 입증하지 못했다"며, "이에 러시아 R-PHARM사는 러시아의 코로나19 환자 치료를 위한 라도티닙 마케팅 승인 신청을 진행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다만 러시아 R-PHARM사는 향후 라도티닙 CML(만성골수성백혈병) 적응증 등록을 올해 안에 완료할 계획이다.

1946년 설립된 일양약품은 의약품 제조 및 판매업 등을 영위하는 기업으로, 주요제품으로는 놀텍, 슈펙트, 원비디, 하이트린 등이 있다.

[비즈트리뷴=황초롱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