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최정우, 허리 지병으로 산재청문회 불출석 통보
포스코 최정우, 허리 지병으로 산재청문회 불출석 통보
  • 이기정 기자
  • 승인 2021.02.18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정우 포스코 회장
최정우 포스코 회장

최정우 포스코 회장이 오는 22일 예정된 국회 산업재해 청문회에 불출석하겠다고 통보했다.

18일 민주노총 금속노조 포스코지회와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노웅래 국회의원 등에 따르면 최 회장은 전날 국회 환경노동위에 지병으로 청문회에 출석하기 어렵다는 불출석 사유서를 보냈다.

국회 환경노동위는 오는 22일 산업재해 청문회를 열기로 하고 최 회장을 비롯해 일부 기업 대표이사에게 증인 출석을 요청했다.

최 회장은 사유서에서 "평소 허리 지병이 있어 장시간 앉아 있는 것이 불편해 병원 진단을 받은 결과 2주간 안정가료가 필요하다는 의사 권유로 국회에 증인으로 출석할 수 없다는 말씀을 올리고자 한다"며 "양해해준다면 장인화 대표이사 사장이 대신 증인으로 출석해 증언하는 방안을 요청한다"고 밝혔다.

그는 "위원들이 관심이 있는 양 제철소 사업과 안전에 관한 사항은 장인화 사장이 철강부문장으로서 권한과 책임을 갖고 있다"며 "장 사장이 위원 질의와 회사 안전대책에 성실히 답변할 수 있어 대리출석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그는 2주간 안정이 필요하다는 서울 한 정형외과의원 진단서를 첨부했다.

[비즈트리뷴=이기정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