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 던킨, ‘우유 도넛’ 누적 판매량 100만개 돌파
SPC 던킨, ‘우유 도넛’ 누적 판매량 100만개 돌파
  • 박환의 기자
  • 승인 2021.02.18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PC 그룹 계열사 비알코리아가 운영하는 던킨이 지난 1월 출시한 ‘우유 도넛’이 판매량 100만개를 돌파했다고 18일 밝혔다. 제품 출시 48일만에 달성한 결과로, 던킨이 세운 최단기간 최다판매 기록이다.

던킨은 ‘우유 도넛’의 인기 비결로 부드럽고 쫀득한 식감과 고품질 원료를 사용한 점을 꼽았다. 여기에, 기존 링도넛 대비 15% 커진 크기와 아이들도 먹기 좋은 우유 베이스의 도넛이라는 점 역시 고객들 사이에서 큰 호응을 얻었다는 분석이다.

던킨의 ‘우유 도넛’은 ‘우유먹고 큰 화이트 도넛’, ‘우유먹고 큰 소프트 도넛’ 2종으로 구성됐다. 던킨 글레이즈드의 부드러운 텍스쳐와 츄이스티의 쫀득한 식감을 동시에 구현한 것이 특징이며, 매일유업의 락토프리 우유를 원재료로 활용해 맛 품질 향상은 물론 남녀노소 부담없이 즐기기 좋은 제품이다.

던킨은 ‘우유 도넛’을 당초 1월 한 달간 시즌 제품으로 운영할 계획이었으나, 폭발적인 인기에 힘입어 연중 판매 제품으로 확대 운영 중이다.

SPC그룹 던킨 관계자는 “‘우유 도넛’은 고객들에게 건강하고 맛있는 맛을 선사하겠다는 일념 하에 탄생한 신제품이다”며 “앞으로 던킨 글레이즈드, 츄이스티를 잇는 던킨의 새로운 스테디셀러로 자리잡을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