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운용 "친환경·신재생 펀드에 올해에만 1000억원 유입"
삼성운용 "친환경·신재생 펀드에 올해에만 1000억원 유입"
  • 황초롱 기자
  • 승인 2021.02.15 1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ㅣ 삼성자산운용
ㅣ 삼성자산운용

삼성자산운용은 친환경·신재생 에너지 관련 산업에 투자하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펀드인 삼성글로벌클린에너지펀드와 삼성에너지트랜지션펀드의 설정액이 올해 들어 총 1000억원(10일 기준 1016억원) 늘었다고 15일 밝혔다.

삼성글로벌클린에너지펀드는 스위스 픽테사의 픽테 클린에너지펀드에 투자하는 재간접형 펀드로, 올해에만 721억원의 자금이 몰렸다. 최근 3개월 수익률(이하 10일 기준)이 21.2%, 1년 수익률이 47.6%에 이른다.

1월 출시한 삼성에너지트랜지션펀드는 BNP파리바자산운용의 에너지트랜지션펀드에 투자하는 재간접형 펀드로, 신재생 에너지, 에너지 기술 및 효율화, 에너지 인프라 분야의 약 80개 기업에 분산 투자한다. 설정 후 294억원의 자금이 들어왔다.

김용광 상품마케팅본부장은 "친환경 에너지, 그린산업 등 ESG 투자는 이미 글로벌 메가 트렌드가 됐다"며, "투자 시 무늬만 ESG인 '그린워싱(환경위장주의)' 기업이나 상품이 아닌지 잘 살필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비즈트리뷴=황초롱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