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건설 ‘과천 위버필드’ 주민공동시설, 제로에너지건축물 1등급 획득
SK건설 ‘과천 위버필드’ 주민공동시설, 제로에너지건축물 1등급 획득
  • 이서련 기자
  • 승인 2021.01.14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천 위버필드 제로에너지 건물ㅣSK건설

 

SK건설은 경기 ‘과천 위버필드’ 아파트의 주민공동시설(게스트하우스, 북카페)이 한국에너지공단으로부터 제로에너지건축물 1등급을 인증 받았다고 14일 밝혔다. 비주거건물로는 이번이 국내 최초다.

제로에너지건축물은 신재생에너지를 활용해 스스로 에너지를 만들고, 에너지 손실은 최소화하는 건축물을 의미한다. 제로에너지건축물 인증제는 건물의 제로에너지 실현정도에 따라 5개 등급으로 나뉜다. 가장 높은 등급인 1등급은 에너지자립률 100% 및 에너지 효율 1++등급 이상 건축물에만 부여된다.

과천 위버필드 주민공동시설은 에너지자립률 158%, 에너지 효율 1+++등급으로 요구되는 조건보다 월등히 높은 평가로 1등급을 인증 받았다.

이 건물은 지상 2층, 연면적 약 513m² 규모로 이달 말 준공 예정이며, 1층에는 북카페, 2층에는 게스트하우스가 들어선다. 태양광 설비를 통해 별도의 전기나 가스 공급 없이 자체적으로 생산하는 에너지만으로도 건물에서 소비되는 에너지를 모두 충당할 수 있다. 에너지 비용이 절감돼 입주민의 관리비 부담도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

SK건설은 국내 최고 수준의 제로에너지건축물을 건설하기 위해 에너지의 생산성과 효율성을 동시에 높였다. 건물 실외에는 68kWp의 전기를 생산할 수 있는 태양광 설비를 설치하고, 내부는 고단열·고기밀 창호, LED조명, 고효율 냉난방 시스템을 적용해 소비되는 에너지 효율을 극대화했다.

또 건물 내 에너지 정보를 수집·분석해 효율성을 개선하는 건물에너지관리시스템(BEMS, Building energy management system)을 도입해 소비되는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운영 가능하도록 구현했다. 이를 통해 이산화탄소 발생량도 연간 19톤 가량을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SK건설 관계자는 “앞으로도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강화를 위해 제로에너지건축물 등 친환경 및 저탄소 건축물의 보급을 확대하는 데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과천 위버필드는 지하3층~지상35층, 21개동 총 2128가구로 SK건설과 롯데건설이 시공했으며, 이달 말부터 입주가 시작된다. 과천 위버필드는 제로에너지건축물 인증 뿐 아니라 녹색건축인증 최우수 등급 및 건축물에너지효율 1등급 등을 인증 받은 대표 친환경 아파트다.

[비즈트리뷴=이서련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