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세계 3대 신용평가사로부터 국내 최고 신용등급 부여
가스공사, 세계 3대 신용평가사로부터 국내 최고 신용등급 부여
  • 황초롱 기자
  • 승인 2020.12.10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ㅣ 한국가스공사

한국가스공사는 S&P, 무디스에 이어 피치로부터 국내 최고 신용등급을 부여 받으며 국내 에너지 산업에서 차지하는 전략적 위상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고 10일 밝혔다. 

지난 8월과 10월, S&P와 무디스는 각각 한국가스공사의 장기신용등급으로 국내 최고등급인 AA, Aa2를 부여한다고 밝힌 바 있다. 

두 기관에 이어 12월 8일 피치도 한국가스공사의 장기신용등급으로 ‘AA-’(국가등급과 동일, 한국 최고등급)를 부여했다. 

국제 신용평가 3사는 정부 정책에 있어 가스공사의 전략적 중요성과 안정적인 현금흐름에 기반한 탄탄한 사업구조를 등급판정의 주요 근거로 들었다.

한국가스공사가 높은 신용등급을 가진 정부의 지원을 바탕으로 가스 산업 내 주도적인 지위를 유지하며, 전략적인 역할을 지속적으로 수행할 것으로 봤다.

또한, 코로나 위기 속에서도 적정 투자비 집행 및 원료비 연동제 복귀를 통한 금년도 현금흐름의 증가, 2021~2022년 유가회복 전망에 따른 해외사업 수익개선 가능성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세계 3대 신용평가사가 부여한 국내 최고 신용등급은 향후 한국가스공사의 외화사채 발행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가스공사 관계자는 "유가 하락 및 판매량 감소 등 여러 악재 속에서도 정부와 같은 한국 최고 신용등급을 부여받음에 따라, 해외투자자들의 투자심리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쳐, 더욱 경쟁력 있는 조건으로 외화채권을 발행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비즈트리뷴=황초롱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