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년 근속 김정남 DB손보 대표, 업계 최초 철탑산업훈장 수상
41년 근속 김정남 DB손보 대표, 업계 최초 철탑산업훈장 수상
  • 구남영 기자
  • 승인 2020.11.20 1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코엑스에서 열린 46회 국가품질경영대회에서 DB손해보험 김정남 부회장과 경영혁신파트 직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DB손해보험>

김정남 DB손해보험 대표이사 부회장이 19일 코엑스에서 열린 제46회 국가품질경영대회에서 보험업계 최초로 철탑산업훈장을 수상했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하는 이 대회는 제조 및 서비스 산업에서 탁월한 품질경영 활동으로 국가경쟁력 향상에 기여한 유공자를 선정해 매년 포상하고 있다.

김 대표는 DB손해보험의 전신인 한국자동차보험에 평사원으로 입사해 41년간 근무하며 CEO에 오른 인물이다. 2010년 DB손해보험 대표이사로 취임했으며, 현재 업계 최장수 CEO 타이틀을 쥐고 있다.

김 대표 취임 당시 530만명이던 DB손해보험 보유고객은 2020년 현재 1000만명으로 1.9배 늘었으며, 매출은 6조원에서 13조7000억 원으로 2.3배, 총자산은 10조원에서 43조7000억 원으로 4.3배 성장했다.

김 대표는 소통을 강조하는 CEO로 알려져있다. 고객 소통을 위해 임원 및 부서장 100명과 함께 고객을 직접 방문하여 고객의 목소리를 생생하게 청취하는 '고객바로알기' 행사를 매년 개최하고, 고객으로 구성된 소비자평가단을 10년째 운영하고 있다.

또한 취임 직후부터 'CEO와 통통통'이라는 프로그램을 현재까지 66회 이상 진행하며 약 3500여명의 임직원 및 파트너와 소통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김 대표는 "금융서비스업계에서 품질경영의 역사를 개척하고 있는 만큼 전 국민이 믿고 찾는 보험회사로서 창의적인 최고 품질의 고객서비스로 성원에 보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비즈트리뷴=구남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