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 업계 최초 사모펀드 가입 시 '확인 전화' 한 번 더 건다
신한금융투자, 업계 최초 사모펀드 가입 시 '확인 전화' 한 번 더 건다
  • 어예진 기자
  • 승인 2020.06.29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금융투자가 업계 최초로 사모펀드 가입 고객을 대상으로 가입 내용을 한 번 더 확인하는 '사전 해피콜'을 시행한다고 29일 밝혔다.

대상은 사모폐쇄형 펀드 및 사모폐쇄형 랩 서비스 가입고객이다. 가입 후 8영업일 이내 고객이 상품에 대해 정확히 설명 받고 가입 했는지를 확인하고 적합한 투자자 등급의 상품을 가입하였는지 등의 불완전 판매 요소를 해소한 후 상품의 운용을 시작할 방침이다. 

‘사전 해피콜’에서 고객이 상품 가입에 대한 명시적인 거부의사를 밝히면 가입 후 8영업일 이내 고객의 손실 없이 상품 가입을 취소할 수 있게 된다.

기존에 진행되었던 해피콜은 고객의 상품 가입이 완료된 후 금융상품에 대한 이해의 정확성 및 판매 프로세스 준수여부 등을 전화로 확인 보완 하는데 그쳤다.

이호재 신한금융투자 금융소비자보호센터장은 “이번 강화된 사전 해피콜 시행은 금융소비자보호법 시행에 앞서 선제적으로 고객 보호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라며 “앞으로 사전 해피콜 대상 상품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비즈트리뷴=어예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