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정무부시장에 김우영 現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전략기획위원 내정
서울시 정무부시장에 김우영 現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전략기획위원 내정
  • 이서련 기자
  • 승인 2020.06.19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우영 현 국가
김우영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전략기획위원ㅣ서울시

서울시는 박원순시장과 호흡을맞춰 민선7기 후반기 시정성과를 가시화할 신임 정무부시장에 ‘김우영(만50세) 현 대통령직속국가균형발전위원회전략기획위원’을 내정했다고 19일 밝혔다.

서울시 정무부시장은 시장을 보좌해 국회‧시의회 및 언론‧정당과 서울시의 업무를 협의‧조정하는 직위로, 시장이 임명하는 지방정무직공무원(차관급)이다.

성균관대 국어국문학과를 졸업하고 한국과학기술원경영학 석사학위를 취득한 김우영 정무부시장 내정자는 민선 5,6기 은평구청장을 역임했으며, 현재는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전략기획위원으로 활동 중이다.

적극적이고 소신있는 업무추진과 판단력이 탁월한 것으로 알려져 있는 김 내정자는 국회, 청와대, 서울시 자치구청장 등 다양한정치 경험을 바탕으로 각계에 걸친 폭넓은 대인관계를 가지고 있어 대변인 및 시민소통기획관·인권담당관소관 업무, 대국회·의회협조 및 정당에 관한 업무 등 서울시의 대내·외적 소통업무와 당·정·청은 물론 시민사회와도 원만한 협력관계를 구축할 수 있는 인사로 기대된다.

한편 신임정무수석으로는 현 대통령직속국가균형발전위원회 최택용 국민소통특별위원이 내정됐다.

최택용 서울시정무수석내정자는 국회를 비롯한 정치권과 정부에서 다양한 경험을 쌓았을 뿐만 아니라 탁월한 정무감각과 균형잡힌 행정능력을 겸비해 서울시장을 보좌하는 데 적임이라는 평이다.

최 내정자는 또한 2018년 제7대 지방선거 박원순 서울특별시장 선거대책위원회에서 지역상생본부공동본부장을 맡아 박원순 시장의 3선에 힘을 보탰다. 11월에는 중앙당 부대변인직을 수행하고 있으며, 2019년부터는 더불어민주당 을지로위원회 부위원장직도 겸임하고 있다.

서울시 관계자는 “국회, 청와대 등 다양한 분야에 풍부한 정치경험과 인적 네트워크를 가지고 있는 중량급 인사를 정무부시장과 정무수석으로 영입한 것은 대정부, 대국회, 대시의회와의 의견조율은 물론 민선7기 후반기, 민생과 현장 중심의 생활시정을 차질 없이 추진해 나가겠다는 박원순 시장의 의지가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비즈트리뷴=이서련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