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홈쇼핑, 첫 신선식품 자체 브랜드 '하루일과' 론칭
롯데홈쇼핑, 첫 신선식품 자체 브랜드 '하루일과' 론칭
  • 박진형 기자
  • 승인 2020.06.07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롯데홈쇼핑

롯데홈쇼핑이 10일 처음으로 신선식품 자체 브랜드 '하루일과'를 론칭한다.

지난달 건강식품 자체 브랜드 '데일리 밸런스' 론칭한 데 이어 신선식품에서도 자체 브랜드를 선보이게 된 것이다.

롯데홈쇼핑은 LBL 등 패션 브랜드 성공을 기반으로 식품 영역에서도 자체 브랜드 개발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프리미엄 과일 브랜드 '하루일과'는 '매일 하나의 과일을 즐기는 건강한 생활'을 의미한다.

건강, 정직, 간결을 콘셉트로, 엄격한 검수과정을 거쳐 건강에 도움이 되고, 먹기에도 편한 상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롯데홈쇼핑이 고객 소비 트렌드를 분석한 결과 집밥을 즐기는 인구가 늘면서 간식용으로 과일 수요도 함께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국내 우수한 농가, 신선식품 전문업체와 협업해 사과, 복숭아 등 고품질의 과일을 소개할 계획이다.

론칭방송에서 선보이게 될 '하루일과'의 세척사과는 국내 최대 사과 산지인 경북에서 생산됐으며, 당도와 식감이 좋은 '미시마 품종'만 엄선했다.

그 중에서도 중량 300g 이상, 당도 13브릭스(100g당 당의 농도) 이상, 색택(빛나는 윤기) 80% 이상 등 최상급 상품을 선별했다.

수확 직후 신선함을 유지하기 위해 '스마트스틱' 처리를 했으며, 전해이온수로 5단계 세척과정을 거쳐 별도의 손질 없이 껍질 채 먹을 수 있다.

환경을 고려해 비닐이 아닌 종이 상자로 개별 포장해 배송한다.

박형규 롯데홈쇼핑 리빙부문장은 "상품 차별화의 일환으로, 1년 여의 준비 기간을 거쳐 첫 신선식품 자체 브랜드 ‘하루일과’를 론칭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코로나19로 가정에서 식사를 하는 사람들이 늘면서 프리미엄 과일에 대한 니즈도 높아지고 있는 만큼 고객 선호도를 반영해 우수한 품질, 합리적 가격의 자체 상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예정"라고 말했다.  

 

[비즈트리뷴=박진형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