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빙그레 2~3분기 판매실적 개선폭 클 것" -IBK투자증권
"빙그레 2~3분기 판매실적 개선폭 클 것" -IBK투자증권
  • 박진형 기자
  • 승인 2020.05.20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IBK투자증권

IBK투자증권이 20일 빙그레에 대해 "2~3분기 빙과류 판매 실적 개선폭이 클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망했다.

김태현 연구원은 "4월 중순 이후 이른 더위가 시작됐고, 올해 여름 평년 기온을 웃도는 무더위가 예상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실제 4월 빙과류 매출 증가율이 전년 동기 대비 10% 상회한 것으로 파악된다"고 봤다.

빙그레의 냉동부문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11.7% 증가한 706억원을 기록했다.

이에 대해 김 연구원은 "올해 동절기 날씨가 역대 가장 따듯했고, 코로나19 영향으로 아이스크림 비축 수요가 발생해 비성수기에도 불구하고 빙과류 판매가 큰 폭으로 증가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바 제품을 비롯해 빙과류 전 제품군에서 고른 성장세를 보였고 마진율도 개선됐다"고 평가했다.

냉장부문 매출액은 8.7% 상승한 1202억원으로 나타났다. 김 연구원은 "코로나에 따른 면역력 증진 식품에 대한 수요가 늘면서 요플레 등 발효유 매출이 약 3% 늘었다"고 분석했다.

김 연구원은 이어 "커피음료 매출도 약 5% 증가했다"면서도 "반면 바나나맛우유 가격 인상 효과로 이익이 컸던 지난해 1분기 실적에 대한 역기저 부담과 발효유 등 음료 제품의 전반의 마케팅 증가로 마진율은 전년 대비 소폭 하락했다"고 설명했다.

 

[비즈트리뷴=박진형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