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문화가 있는 수요일’ IPTV 콘텐츠 제공
LG유플러스, ‘문화가 있는 수요일’ IPTV 콘텐츠 제공
  • 이서련 기자
  • 승인 2020.05.06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가 ‘문화가 있는 수요일’을 테마로 IPTV를 통해 매주 수요일마다 신규 콘텐츠를 업데이트하고, 국내외 공연예술 콘텐츠를 무료로 제공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콘텐츠에는 LG유플러스가 코로나19로 힘든 공연계 상생으로 제작하는 대학로 소극장 공연, LG아트센터와 공동기획 한 국내외 공연 등이 모두 포함된다.

6일 저녁 8시에 첫 공개되는 공연은 대학로 드림아트센터에서 무관중 촬영된 ‘극적인 하룻밤’(극단 연우무대)으로 지난 11년간 60만명이 관람한 대학로 대표 코미디 연극이다. 다음 주 수요일인 13일 공개 예정인 두 번째 공연은 ‘이게 마지막이야’로, 2019 한국연극평론가협회 선정 ‘올해 연극 베스트 3’에 뽑인 수작이다. LG유플러스 IPTV 채널에서 820번을 누르면 관람할 수 있으며, VOD 메뉴를 통해서도 언제든 시청 가능하다.

오는 6월과 7월에는, 현재까지 국내 한번도 방한한 적이 없는 세계 최정상의 파리 오페라 발레단의 최근 공연작과 모나코 왕실이 주관하는 세계 최고의 몬테카를로 서커스 페스티벌 등이 국내 최초로 서비스 될 예정이다.

LG유플러스의 ‘문화가 있는 수요일’은, 코로나19로 인해 방한하지 못하는 해외 유명 아티스트들의 공연을 집에서 편하게 볼 수 있어, 사회적 거리두기로 국내 공연장이나 전시회를 찾기 힘든 애호가들에게 좋은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현정 LG아트센터 기획팀장은  “크리스탈 파이트, 아크람 칸 등 세계 최정상급 안무가들의 국내 공연이 취소돼 아쉬운 가운데, 이번 LG유플러스 서비스로 국내 애호가들이 위안을 얻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건영 LG유플러스 광고/콘텐츠담당 상무는 “사회적 거리두기로 집에서 온 가족이 함께 시청할 수 있는 건전하고 문화·정서적으로 도움 되는 콘텐츠를 기획했다”며 “문화가 있는 수요일 서비스를 통해, 댁내에서 편안하게 예술의 향연을 즐기시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LG유플러스 IPTV에서는 최근 유튜브 주말 공개만으로 전세계 화제가 된 ‘오페라의 유령 25주년 콘서트’와 ‘레미제라블 25주년 특별공연’, ‘명성황후’, ‘안나 카레니나’, ‘빌리 엘리어트’ 등을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비즈트리뷴=이서련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