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모두 힘내세요"… 식품업계 식지않는 온정
"코로나19 모두 힘내세요"… 식품업계 식지않는 온정
  • 박진형 기자
  • 승인 2020.03.30 1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품업계가 코로나19로 고통을 받고 있는 이들을 위해 온정의 손길을 펼치고 있다.

사진=CJ그룹
사진=CJ그룹

CJ나눔재단은 전국의 방과후 돌봄 공부방 530여곳에 1억 5000만원 상당의 CJ기프트카드를 전달했다고 30일 밝혔다.

공부방은 지원 받은 기프트카드로 CJmall과 올리브영 온라인몰을 통해 가구당 10만원 상당의 생필품과 학용품을 구매해 아이들 가정으로 전달했다.

지난 2일 코로나19 여파로 개학이 미뤄지고 공부방마저 휴관해 결식이 우려되는 아이들에게 식료품을 후원한 것을 포함하면, 모두 3억원 상당의 물품이 전달됐다.

CJ도너스캠프 관계자는 "어려운 형편에도 꿈을 잃지 않는 아동·청소년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자 지원을 결정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관심을 갖고 CJ가 보유한 자원, 인프라를 활용해 아이들을 위한 지원 활동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스무디킹 '홍삼 스무디', 판매수익금 기부

신세계푸드가 운영하는 '스무디킹'은 면연력 증진에 도움을 주는 홍삼을 활용한 '홍삼 스무디'를 출시하고 판매 수익의 일부를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사용한다.

스무디 1잔이 팔리면 100원이 전국재해구호협회 희망브리지에 기부된다.

스무디킹 관계자는 “건강 관리에 신경을 써야 하는 환절기를 맞아 면역력도 챙기고 코로나19 사태의 극복을 위한 작은 힘을 보태고자 이번 캠페인을 진행하게 됐다”고 말했다.

홍삼은 사포닌 성분이 풍부하여 체내 면역력 향상과 피로회복에 도움을 준다. 이에 스무디킹은 홍삼의 영양과 풍미는 그대로 살리고 남녀노소 거부감 없이 즐길 수 있도록 바나나와 우유를 함께 블렌딩해 부드러운 맛을 구현한 홍삼 스무디를 출시했다.

한국야쿠르트, 60억 규모의 '건강 응원 세트' 무상지원

한국야쿠르트는 내달 18일까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고객들에게 '건강 응원 세트' 900만개를 나눠줄 예정이다. 우리나라 국민 6명 중 1명에게 돌아가는 물량이다. 자사 생산 공장에서 15일간 추가 생산하며 전체 60억 원 규모다.

프리미엄 어린이 음료 '아이윌'과 영양 간식 '슈퍼100' 등 코로나19로 인해 개학이 연기된 아이를 비롯해 온 가족 영양 보충이 가능한 제품을 담았다. 여기에 '고객 건강을 응원합니다'는 내용의 짧은 편지도 동봉했다.

이원준 한국야쿠르트 고객중심팀장은 "어려운 환경에서도 당사 제품을 믿고 음용해 주시는 고객들에게 감사한 마음과 응원을 전하고자 무상 지원을 결정했다"며 "우리 기업이 할 수 있는 특색있는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코로나19 극복에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야쿠르트는 코로나19 확산 및 피해 지원을 위해 대구·경북 지역 기부금 3억 원 지원을 비롯해 자사 건물 입주 소상공인 임대료 감면과 사업장별 헌혈 봉사, 협력업체 직원 및 프레시 매니저 대상 16억원 상당의 홍삼 제품을 지원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