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롯손보, 퍼마일 자동차보험 첫 광고 ‘보험의 기준’ 론칭
캐롯손보, 퍼마일 자동차보험 첫 광고 ‘보험의 기준’ 론칭
  • 박재찬 기자
  • 승인 2020.03.25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캐롯손해보험이 캐롯 퍼마일 자동차보험의 신규 광고 캠페인 ‘보험의 기준’을 론칭했다고 25일 밝혔다.

사진제공=캐롯손해보험
사진제공=캐롯손해보험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 이번 광고 캠페인은 라이징스타인 배우 음문석을 모델로 기용하여 퍼마일 자동차보험의 ‘탄 만큼만 후불로 결제한다’는 상품의 특성을 모델 특유의 유쾌함과 공감되는 스토리로 풀어냈다.

광고는 셀프 주유소에서 흘리는 몇 방울의 기름도 아깝다고 생각하는 일상 속 상황으로 구성된 ‘주유소편’과 잠깐 세워둔 차에 붙은 과태료 고지서를 보며 오열하는 모습을 풀어낸 ‘과태료편’으로 제작됐다. 일상에서 자동차와 관련하여 소소하게 ‘아깝다’고 공감되는 상황을 통해 ‘자주 타지 않는 자동차의 자동차 보험료는 어떤가?’ 라는 질문을 던지며 ‘당신의 삶이 보험의 기준’이란 메세지를 제시한다.

또 고속 촬영을 통해 음문석이 아까워서 절규하는 장면과 중간 인서트로 등장하는 외국인들의 멘트까지 재미있게 표현하며 공개한지 일주일 만에 60만뷰를 돌파하며 인기를 모으고 있다.

캐롯손해보험 관계자는 “유튜브로 진행된 첫번째 광고 캠페인에 대한 고객의 반응이 생각한 것 보다 뜨겁다”며 “앞으로 TV등 매체의 범위를 확대함은 물론, 캐롯의 라이프스타일 기반 보험에 대해 고객의 공감을 이끌 수 있는 다양한 캠페인을 진행할 것”이라고 전했다.

 

[비즈트리뷴=박재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