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관 한화솔루션 부사장, 사내이사 후보 선임..."경영승계 착착"
김동관 한화솔루션 부사장, 사내이사 후보 선임..."경영승계 착착"
  • 이혜진 기자
  • 승인 2020.02.20 2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책임경영 강화 차원에서 사내이사 후보 추천”

한화솔루션이 김승연(69) 한화그룹 회장의 장남인 김동관(37) 전략 부문 부사장을 신임 사내이사 후보로 선임했다고 20일 밝혔다.

한화솔루션 관계자는 “책임경영 강화 차원에서 사내이사 후보로 추천했다”고 말했다.

김 부사장은 지난해 말 한화솔루션 전략부문장을 맡는 부사장으로 승진했다. 이후 올해부터 ㈜한화 전략부문장을 겸직 중이다. 업계에선 경영 승계가 본격화됐다는 평가를 내놓고 있다.

김 부사장은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의 장남으로 한화그룹에서 경영권 승계 1순위로 꼽힌다. 다만 김 부사장의 (주)한화 지분은 4.44%에 그치고 있다.

사진=(주)한화
사진=(주)한화

한화솔루션은 이날 총 4명의 신임 사외이사 후보를 발표했다. 어맨다 부시(미국) 세인트 오거스틴 캐피털 파트너사 파트너, 시마 사토시(일본) 전 소프트뱅크 사장실장, 박지형 서울대 경제학부 교수, 서정호 법무법인 위즈 변호사 등이다.

사내이사와 사외이사 후보 선임 안건은 내달 중순 정기 주주총회에서 의결된다.

한화솔루션은 또 팀장급 이상 임직원 300여명을 대상으로 자사주 보상 제도를 시행하기로 했다. 

한화솔루션은 이날 이사회에서 임직원 포상에 자사주를 활용하기 위해 양도제한부 주식(RSU·Restricted Stock Unit) 제도를 도입하는 의안을 통과시켰다고 설명했다.

 

[비즈트리뷴=이혜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