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승기] 제네시스 GV80, 압도적 우아함…돋보이는 첨단 기술은
[시승기] 제네시스 GV80, 압도적 우아함…돋보이는 첨단 기술은
  • 강필성 기자
  • 승인 2020.01.20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네시스의 최초 SUV 모델인 GV80은 출시 전부터 숱한 화제를 뿌리던 모델이다. 현대자동차의 프리미엄브랜드 제네시스에서 처음으로 내놓는 SUV라는 점도 그렇지만 제네시스 브랜드 자체가 지금까지 수입차 못지않은 품질과 성능을 보여줬기 때문. 

실제 GV80에는 유독 최초라는 수식어가 적지 않다. 처음으로 도입되는 첨단 기술도 다른 차종에 비해 압도적이다. 과연 GV80은 소비자에게 어떻게 찾아왔을까.

지난 15일 제네시스 GV80을 직접 시승해봤다. 시승코스는 일산 킨텍스에서 인천 경원재 앰배서더호텔까디 자유로, 외곽순환도로와 고속도로 등으로 이뤄졌다.

먼저 GV80의 외관은 그동안 유출사진으로 종종 노출돼 왔지만 실제로 받은 인상은 압도적이다. 전면의 대형 크레스트 그릴이 주는 웅장함과 두이자(二)로 배치된 해드램프는 측면의 루프라인에서 후면의 리어램프까지 통일감 있게 이어진다. 

사진=현대차
사진=현대차

무엇보다 22인치 휠은 GV80을 돋보이게 하는 아이템이 됐다. 커다란 휠로 인해 차체가 작아 보일 정도. 동시에 당장이라도 달려 나갈 것 같은 힘을 느끼게 해준다. 

외관이 웅장한 느낌을 준다면 실내는 그야말로 우아한 인상이다. 콘솔 버튼이 최대한 절제되면서 무척 깔끔하고 절제된 인상을 준다. 기어봉 대신 다이얼 기어노브가 탑재됐고 네비게이션을 조작하기 위한 조그다이얼도 고급스러운 느낌을 준다. 조그다이얼의 중앙에는 필기를 인식하는 센서가 탑재됐다.

시동을 걸고 주행을 시작하면 가장 눈에 띄는 것은 정숙함이다. 디젤 엔진이라고 생각하기 힘들 정도로 진동과 소음을 잘 잡아냈다. 본격적인 가속을 시작하더라도 SUV 같지 않은 쾌적함이 인상적이다. 

통상 휠이 커질수록 노면 소음에 취약해지지만 GV80에는 능동형 노면소음 저감기술(RANC: Road-noise Active Noise Control)을 세계 최초로 적용됐다. 노면소음을 실시간으로 분석해 0.002초만에 반대 위상의 음파를 발생시켜 동시다발적으로 발생하는 불규칙한 노면 소음을 획기적으로 낮추는 기술이다. 

증강현실(AR) 네비게이션.
증강현실(AR) 내비게이션.

재미있는 첨단기술은 이것 말고도 적지 않다. 증강현실(AR) 내비게이션은 화면에 실제 주행화면을 띄우고 그 위에 가상의 주행 안내선을 입히는 방식이다. 설명만 들었을 때는 길 안내에 참고하기 어려울 것이라고 생각했지만 실제는 일반 내비게이션 보다 월등히 편리하다. 도로 위의 차선을 인식하고 그 위에 방향을 제시해주니 지도를 보고 헛갈릴 일이 거의 없었다. 주행 중 교차로를 지날 때는 해당 지도를 함께 표시해준다. 

이 외에 제네시스 조그다이얼의 필기 인식 조작계도 흥미로운 기능이다. 조작부에 위치한 필기인식 조작계에 손글씨를 쓰는 것만으로 목적지를 설정하거나 전화번호 입력 등의 작업을 할 수 있다.

운전 스타일을 학습하는 연동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SCC-ML) 기능이나 클러스터 중앙에 전후방, 좌우의 주행 차량을 표기해주는 기능도 재미있다. 실제 고속도로주행 보조(HDA II)는 지금까지 선보였던 현대차 중에서도 가장 탁월하다는 평가를 받는다. 기존 고속도로주행 보조의 경우 앞에 끼어들기를 하는 차량으로 인해 가슴을 졸여야 했던 반면 GV80은 끼어들기를 일찌감치 인지해서 속도조절을 하기 때문에 상대적으로 여유가 생겼다. 더욱 똑똑해졌다는 평가가 단지 수식어가 아니라는 이야기다. 

다만 가장 기대했던 차선 변경 기능은 익숙하지 않은 조작으로 꽤나 헤매야 했다. 고속도로주행 보조(HDA II) 중 방향지시등을 통해 차선을 변경할 수 있는 기능이지만, 결국은 운전자가 직접 차선을 변경하는 것이 가장 편리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사진=현대차
사진=현대차

향후 GV80은 메르세데스-밴츠의 GLE, BMW X5 등의 모델과 경쟁할 예정이다. GV80의 기본 가격은 6580만원으로 가격적인 메리트는 분명히 있지만 옵션을 다 더할 경우 9000만원선 까지 상승한다. 벤츠 GLE 9030만원, BMW X5 1억20만원 보다는 저렴하지만 가격 차이는 상대적으로 크지 않다. 

결국은 가격보다는 품질로 승부하겠다는 제네시스의 자신감이 읽히는 대목이다. 앞으로 GV80이 수입 SUV와의 경쟁에서 어떤 성과를 거둘 수 있을지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