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헬로, 'LG헬로비전'으로 사명 바꾼다...새 대표에 송구영 부문장 유력
CJ헬로, 'LG헬로비전'으로 사명 바꾼다...새 대표에 송구영 부문장 유력
  • 설동협 기자
  • 승인 2019.12.09 1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4일 주주총회서 확정…송구영 LGU+ 부문장 대표 선임될 듯
LG유플러스가 CJ헬로 합병을 코 앞둔 가운데, CJ헬로의 사명이 변경된다.

CJ헬로는 오는 24일 임시주주총회를 열고, 사명을 LG헬로비전으로 바꾸기로 했다고 9일 공시했다.
 
헬로비전은 CJ헬로가 2017년까지 사용하던 사명이다.

CJ헬로는 이와 함께 송구영 LG유플러스 홈·미디어부문장(부사장), 안재용 LG유플러스 금융담당 상무, 이재원 ㈜LG 통신서비스 팀장(상무)을 사내이사로 선임한다고 밝혔다.

특히 송 부문장은 추후 대표이사로 선임될 가능성이 크다는 게 업계 견해다. 정부가 인수를 승인하면 향후 신규 이사진이 이사회에서 대표를 선출할 예정이다.

CJ헬로는 또 정관 사업 목적에 결합 서비스를 통한 사업 기회 확대를 위해 방송·통신서비스 판매업을 추가했다.

[비즈트리뷴=설동협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