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 12월 23일 인천-중국 옌타이 직항 신규취항
이스타항공, 12월 23일 인천-중국 옌타이 직항 신규취항
  • 이서련 기자
  • 승인 2019.12.06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제공: 이스타항공
자료제공: 이스타항공

이스타항공이 오는 23일부터 인천-옌타이(연태)에 신규취항하며 중국노선을 확대한다고 6일 밝혔다.

이스타항공의 인천-옌타이 노선은 12월 23일부터 주 4회(월, 화, 목, 토) 운항하며, 출국편(ZE817)은 오후 2시 35분 인천국제공항을 출발해 현지시간 기준 옌타이국제공항에 오후 2시 55분 도착한다. 돌아오는 편(ZE818)은 오후 3시 55분 옌타이국제공항을 출발해 오후 7시 5분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한다. 비행시간은 약 1시간 20분이다.

중국 옌타이는 산둥성 동쪽에 위치한 해양 도시로, 중국 여유국에서 지정한 5A급 최상위 관광지인 ‘봉래 팔선과해 풍경구’와 유명 건축물을 축소 재현한 유럽풍의 해양공원 ‘피셔맨즈워프’ 등 유명 관광지와 프랑스와 위도가 같아 질 좋은 와인을 맛볼 수 있다.

이스타항공은 이번 인천-옌타이 노선 스케줄을 6일인 오늘 오후 2시부터 판매 오픈하며, 신규취항을 기념해 9일 오전 10시부터 특가 운임을 오픈한다.

[비즈트리뷴=이서련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