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산업, 건설환경관리 우수사례 경진대회 최고상 수상
금호산업, 건설환경관리 우수사례 경진대회 최고상 수상
  • 이서련 기자
  • 승인 2019.11.26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호산업 직원들이 국회의장상 수장 후 응원 플래카드 앞에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ㅣ 금호산업
금호산업 직원들이 국회의장상 수장 후 응원 플래카드 앞에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ㅣ 금호산업

금호산업(대표 서재환)이 지난 22일 환경부, 국토교통부가 주최하고 한국건설환경협회에서 주관하는 ‘제15회 건설환경관리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최고상인 국회의장 상을 수상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대회에는 예비심사에 16개 건설사, 76개의 출품작이 접수됐으며 금호산업은 ‘증강현실(AR·Augmented Reality) 어플리케이션(앱)을 활용한 환경관리 효율성 강화’라는 사례로 최고상을 수상했다.

금호산업에 따르면 증강현실 앱 활용으로 수동적인 현장 환경관리에서 벗어나 환경정보를 습득할 수 있고, 작업 전·중·후 환경 상태도 확인할 수 있다. 또 현장 환경관리 정보를 공유해 업무 효율성을 극대화도 가능하다.

금호산업은 이미 고속국도 건설공사 현장에 증강현실 앱을 사용 중에 있다. 터널 방류수 처리시설의 수질 측정 및 결과를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있고, 폐기물 보관·처리 이력 관리와 터널 발파 작업의 소음·진동 정보 등을 증강현실 앱을 통해 공유하고 있다.

금호산업 관계자는 “이번 수상을 계기로 한층 더 스마트한 건설환경관리 기반을 구축해 최상의 스마트 건설사로 나아갈 수 있는 초석을 만들어 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비즈트리뷴= 이서련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